2022.12.04 (일)

  • 흐림동두천 -6.4℃
  • 구름많음강릉 0.9℃
  • 구름많음서울 -4.5℃
  • 구름조금대전 -2.2℃
  • 구름조금대구 1.8℃
  • 구름많음울산 4.4℃
  • 구름조금광주 2.2℃
  • 흐림부산 6.6℃
  • 맑음고창 0.8℃
  • 흐림제주 8.5℃
  • 구름많음강화 -5.2℃
  • 흐림보은 -1.7℃
  • 맑음금산 -1.9℃
  • 구름조금강진군 3.8℃
  • 흐림경주시 3.0℃
  • 흐림거제 7.2℃
기상청 제공

SK인천석유화학, 지역 소외계층 위한 ‘1% 행복나눔’ 기금 2억 9000만 전달

 

SK인천석유화학은 지난 5일 인천 서구청에서 ‘구성원 1% 행복나눔 기금 전달식’을 열고 인천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2억 9000만 원을 기부했다고 6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강범석 서구청장, 조상범 인천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SK인천석유화학 김성태 노조위원장, 홍욱표 경영혁신실장 등이 참석했다.

 

‘1% 행복나눔’ 기금은 구성원들이 매달 기본급의 1%를 기부하면 회사가 같은 금액을 출연하는 방식으로 조성된다.

 

모인 돈은 협력사 동반 성장과 소외계층을 위한 사회공헌 사업에 절반씩 쓰인다. 사측은 지난 8월 협력사 측에 상생기금을 전달했으며 이날 지역사회 소외계층을 위한 전달식을 열었다.

 

전달된 기금은 저소득층 사랑의 집수리 사업과 어르신 의료비 지원, 지역아동센터 지원, 장애인시설 환경개선 등 인천 서구지역의 사회안전망(Safety Net) 구축 사업에 활용된다.

 

SK인천석유화학 김성태 노조위원장는 “행복나눔 기금은 구성원 모두의 마음이 모여 조성된 기금”이라며 "지역사회와 상생을 위해 노사가 협력해 힘을 보태겠다"고 말했다.

 

한편 SK인천석유화학 구성원들은 2017년 임금공유제를 시작으로 상생 나눔을 실천했고, 2018년부터는 1% 행복나눔 기금을 통해 지역사회와 행복을 나누고 있다. 누적 기금은 30억 원 정도로 이 가운데 13억 6000만 원이 지역 소외계층 지원에 쓰였다

 

[ 경기신문 / 인천 = 조경욱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