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5 (일)

  • 맑음동두천 -5.2℃
  • 맑음강릉 1.2℃
  • 맑음서울 -1.7℃
  • 맑음대전 -3.6℃
  • 맑음대구 -3.0℃
  • 맑음울산 0.2℃
  • 맑음광주 -0.9℃
  • 구름조금부산 1.7℃
  • 맑음고창 -4.4℃
  • 맑음제주 2.6℃
  • 맑음강화 -5.7℃
  • 맑음보은 -6.8℃
  • 맑음금산 -6.8℃
  • 구름조금강진군 -4.0℃
  • 맑음경주시 -5.2℃
  • 구름조금거제 -1.3℃
기상청 제공

문예동인지 ‘백조’ 창간 100주년…노작 홍사용 전집 발간

작품 연보, 문학 해설, 비평, 연구 목록 등 구성
홍사용 필사 시조집 ‘청구가곡’ 최초 수록

 

일제 강점기 단 한 줄의 친일 집필 활동도 거부했던 노작 홍사용(1900~1947). 그의 문학 세계를 집대성한 전집이 발간됐다.

 

노작홍사용문학관은 ‘정본 노작 홍사용 문학 전집 1~2권’을 최근 펴냈다.

 

홍사용은 ‘나는 왕이로소이다’의 시인이자, 문예동인지 ‘백조’(1922)를 창간하며 한국 근대 낭만주의 문학 운동을 이끌었다.

 

전집 1권은 홍사용의 전 작품을 실었다. ▲시 36편 ▲소설 6편 ▲산문 13편 ▲희곡 4편 ▲평론 2편 ▲기타 3편 등 64편의 작품을 수록했다. 부록으로 생애 연보 및 화보, 작품 연보, 노작 문학 해설, 노작에 대한 근현대 비평, 기사, 연구 목록 등 총 760쪽에 이르는 방대한 분량으로 구성됐다.

 

전집 2권은 홍사용 문학 연구를 한 권으로 정리한 연구서이다.

 

초기부터 현재까지의 학술적 성과를 망라했다. 홍사용에 대한 초기 연구를 비롯해, 성균관대 정우택 교수와 고려대 권보드래 교수, 연세대 구인모 교수 등의 논문이 수록돼 노작 연구의 어제와 오늘을 모두 살필 수 있다.

 

편찬위원장 최원식 인하대 명예교수를 중심으로 충남대 박수연 교수, 문학평론가 노지영, 문학연구자 허민 등이 편찬위원으로 참여해 한국 근대문학 연구의 전문가들이 전집 작업을 맡았다.

 

특히, 이번 전집에 최초로 수록된 홍사용이 필사한 시조집 ‘청구가곡’은 전주대 한문교육과 김하라 교수가 번역했고, 고어와 용사의 감수는 이화여대 최재남 명예교수가 맡았다. 불교 용어는 동국대학교 불교학술원의 박인석 교수가 정리했다.

 

최원식 편찬위원장은 “백조 탄생 100주년에 발간된 이번 전집이 고결한 선비 노작의 진면목으로 인도할 겸허한 디딤돌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 경기신문 = 정경아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