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4 (토)

  • 흐림동두천 2.7℃
  • 흐림강릉 0.9℃
  • 서울 3.3℃
  • 대전 2.0℃
  • 흐림대구 4.5℃
  • 울산 4.3℃
  • 광주 4.2℃
  • 흐림부산 5.3℃
  • 흐림고창 4.2℃
  • 흐림제주 7.8℃
  • 흐림강화 2.9℃
  • 흐림보은 2.2℃
  • 흐림금산 1.9℃
  • 흐림강진군 4.5℃
  • 흐림경주시 4.6℃
  • 흐림거제 6.2℃
기상청 제공

복을 주는 토끼와의 신명나는 한 판! 경기시나위, 신년음악회 ‘토끼판’

일상 회복과 도약의 계묘년 맞이 기원
국악관현악단 최대 악기편성인 협주곡 ‘혼’ 선봬
경기시나위 전 단원, 이희문, 놈놈 등 출연

 

경기아트센터(사장 서춘기)는 오는 4일 ‘2023 경기시나위오케스트라 신년음악회 - 토끼판’을 개최한다.

 

이번 음악회는 2023년 검은 토끼해를 맞아 하늘에서 명을 받고 인간 세상에 내려온 검은 토끼가 인간의 복을 빌고 액을 막는다는 설정의 이야기 콘서트다. 코로나19로 지친 우리 일상을 회복하고 창조와 도약의 계묘년을 맞이하기를 바라는 염원을 담았다.

 

원일 예술감독이 지휘를 맡고, 경기시나위오케스트라 전원이 출연해 전통을 넘어선 새로운 우리 음악의 진수를 선보일 예정이다.

 

 

또한 경기민요를 기반으로 자신만의 영역을 확고하게 구축하고 있는 이희문과 놈놈(조원석, 양진수), 장르를 뛰어넘어 다양성을 지향하는 동양고주파(장도혁, 윤은화, 함민휘), 소리꾼과 고수가 모인 판소리 창작연구공동체 입과손 스튜디오(김소진, 이승희, 김홍식, 이향하), 음악의 다양성을 관객과 공유하기 위해 모인 음악단체 펠리체 앙상블(단장 임준태)이 함께 무대에 오른다.

 

음악회 1부는 옥황상제가 2023년 인간 세상에 내려가 액을 막고 복을 빌어 줄 토끼를 찾아오라는 명을 내려, ‘검은 토끼 해’ 에 ‘검은 복토끼’를 찾아나서는 과정을 소리꾼과 고수, 전자사운드와 합창 그리고 우리 음악으로 이끌어 간다.

 

2부에서는 복토끼가 인간 세상에 복을 빌고 액을 막아 새롭게 도약할 힘을 준다는 이야기가 펼쳐진다. 특히, 작곡가 정일련의 사물놀이 협주곡 ‘혼’을 경기시나위오케스트라의 풍성한 선율로 감상할 수 있다.

 

역대 국악관현악단으로서는 가장 많은 악기편성인 ‘혼’은 경기시나위오케스트라가 유일하게 보유하고 있는 대대아쟁(일반 아쟁보다 1옥타브 낮음)을 활용한다. 베이스 음역대를 온전히 구현해 동양적이고 풍성한 선율을 만날 수 있다.

 

공연은 만 7세 이상 관람 가능하며, 복토끼석(1층) 2만 원, 옥토끼석(2층) 1만 원이다.

 

[ 경기신문 = 정경아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