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9 (수)

  • 맑음동두천 25.2℃
  • 맑음강릉 28.3℃
  • 구름조금서울 26.8℃
  • 구름조금대전 26.2℃
  • 구름많음대구 28.0℃
  • 구름많음울산 28.1℃
  • 흐림광주 24.8℃
  • 구름많음부산 28.0℃
  • 구름많음고창 23.9℃
  • 구름조금제주 25.9℃
  • 구름조금강화 23.6℃
  • 구름조금보은 24.0℃
  • 구름많음금산 24.4℃
  • 구름많음강진군 24.7℃
  • 구름조금경주시 29.8℃
  • 구름많음거제 26.9℃
기상청 제공

향남고, 중고펜싱연맹회장배 여고부 에뻬 개인전 싹쓸이

황정효·김가은·방효정, 여고부 에뻬 개인전 금·은·동 획득
홍리원, 여중부 에뻬 개인전 우승

 

화성 향남고가 제35회 한국중고펜싱연맹회장배 전국남·녀펜싱선수권대회 여자고등부 에뻬 개인전에서 메달을 독식했다.

 

황정효은 25일 익산시 익산실내체육관에서 열린 대회 사흘째 여고부 에뻬 개인전에서 같은 학교 소속 김가은을 15-12로 꺾고 정상에 올랐다.

 

8강에서 김소연(전북 이리여고)를 15-8로 꺾은 황정효는 4강에서 같은 학교 신입생 방효정을 15-10으로 따돌리고 결승에 진출했다.

 

또 김가은은 준결승에서 이지민(서울 창문여고)에게 15-14로 신승을 거두고 결승에 올랐지만 황정효에게 패해 준우승을 차지했다.

 

4강에서 황정효에게 패한 1학년 방효정은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

 

홍용기 향남고 펜싱 코치는 “올해 첫 국내대회에서 학생들이 열심히 해줘 좋은 출발을 보였다”며 “결승에서 맞붙은 정효와 가은이 모두 실력이 출중한 학생이고 신입생 효정이도 2, 3학년 언니들에게 주눅들지 않고 경기를 펼쳤다는 점을 높게 평가하고 싶다"고 말했다.

 

 

여중부 에뻬 개인전에서는 홍리원(화성 발안중)이 패권을 안았다.

 

홍리원은 8강에서 백원영(전남 해남제일중)을 15-4로 가볍게 제압한 뒤 준결승전에서 편규희(전북 이리북중)을 15-12로 제압했으며 결승에서 오수빈(울산 상안중)을 15-7로 누르고 금메달을 획득했다.

 

이밖에 남녀중등부 사브르 개인전 결승에서는 구준모(안산 성안중)와 유연서(안산시 G-스포츠클럽)가 정주원(대구 매호중)과 이사샤윤수(올림픽펜싱아카데미)을 각각 15-7, 15-13으로 따돌리고 동반 우승을 달성했다.

 

한편 남중부 에뻬 개인전 강준규(성남 영성중)와 여중부 플러레 개인전 임서현(성남여중)은 각각 준우승을 차지했고, 남고부 사브르 개인전 이희성(안산 상록고)과 여고부 플러레 개인전 주희승(성남여고), 남중부 사브르 개인전 김민재(성안중)는 나란히 3위에 입상했다.

 

[ 경기신문 = 유창현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