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2 (목)

  • 흐림동두천 0.6℃
  • 흐림강릉 -0.6℃
  • 서울 1.2℃
  • 대전 3.0℃
  • 흐림대구 4.2℃
  • 울산 3.2℃
  • 광주 5.0℃
  • 흐림부산 5.2℃
  • 흐림고창 5.4℃
  • 제주 8.4℃
  • 흐림강화 0.9℃
  • 흐림보은 2.5℃
  • 흐림금산 2.5℃
  • 흐림강진군 4.9℃
  • 흐림경주시 3.1℃
  • 흐림거제 5.9℃
기상청 제공

페루 사회통합개발부장관, 방한 첫 일정 ASEZ 포럼 참석

훌리오 데마르티니 장관 강연, 주한 페루 대사 동행…하나님의 교회 대학생들 역할 호평

 

“페루와 전 세계가 함께 나아가기 위한 자리에 참여하게 돼 기쁘다. ASEZ의 선한 영향력을 신뢰하며, 연대적 활동으로 지구 살리기에 함께하길 바란다. 사랑의 메시지를 전하는 여러분이 세계를 이끄는 리더다.”

 

46개국 장관급 국제회의 참석차 방한한 훌리오 데마르티니 페루 사회통합개발부장관이 4일 하나님의교회 세계복음선교협회를 방문했다.

 

경기 분당에 소재한 새예루살렘 판교성전에서 하나님의 교회 대학생봉사단 ASEZ가 주최한 포럼에 참석해, 지속가능한 미래를 열어갈 차세대 리더들의 역할을 제언했다. 이날 행사에는 폴 두클로스 주한 페루 대사가 함께 했다.

 

포럼에는 한국, 미국, 독일 등 40개국 대학생 500명이 참여했다. 해외 대학생들은 5일부터 12일까지 열리는 하나님의 교회 주최 ‘2023 전 세계 대학생 리더십 콘퍼런스’에도 참석한다.

 

데마르티니 장관은 그동안 페루 하나님의 교회 신자들의 지속적인 사회공헌활동에 감명 받았고, 지난달 ‘페루포셋 하나님의 교회’에서 열린 ASEZ 국제포럼에서도 발제자로 나서며 교류와 협력을 이어왔다.

 

 

행정안전부와 부산광역시가 주최한 ‘2023 새마을운동 글로벌 협력국 장관회의’에 참석하기 위해 한국을 찾으며 만남이 성사됐다.

 

이날 포럼에서 강연에 나선 데마르티니 장관은 '지구촌은 하나의 대가족'이라며 페루의 현실을 통해 전 세계가 직면한 문제를 조명했다. 빈곤과 사회적 불평등 같은 지속가능발전 저해 요소들을 통계 수치로 설명하고 국민 삶의 질 향상을 위한 다양한 정책들을 소개하며 “글로벌 현안을 해결하기 위해 모두의 연대와 협력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그중에서도 대학생의 역할은 근본적이고도 필수적인데, 현장에서 수백, 수천 명의 청년들이 놀라운 일을 하고 있다는 것을 알게 됐다”며 지속적인 연대와 협력을 기약했다.

 

그간 페루에서는 현지 ASEZ 회원들이 SDGs(지속가능발전목표) 이행을 위한 포럼 및 캠페인을 통한 의식개선활동과 더불어, 자선연주회 개최, 환경정화활동, 범죄예방을 위한 환경개선 등 다양한 실천활동을 진행했다. 또한 해당 활동이 대학생 개인에 그치지 않도록 국제기구, 정부 및 지방자치단체, 대학교와도 네트워크 형성을 도모하며 실질적인 방안을 모색해왔다.

 

[ 경기신문 = 김대성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