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8 (수)

  • 구름많음동두천 5.0℃
  • 구름조금강릉 5.1℃
  • 구름많음서울 5.8℃
  • 흐림대전 5.2℃
  • 맑음대구 3.4℃
  • 구름조금울산 7.2℃
  • 구름많음광주 6.1℃
  • 맑음부산 9.8℃
  • 구름많음고창 7.1℃
  • 흐림제주 10.9℃
  • 흐림강화 5.1℃
  • 구름많음보은 4.4℃
  • 흐림금산 4.3℃
  • 구름많음강진군 8.1℃
  • 맑음경주시 4.9℃
  • 맑음거제 7.0℃
기상청 제공

프로농구 수원 kt, '베이비 헐크' 하윤기 복귀…소노 꺾고 파죽의 6연승

하윤기, 야투성공률 75%…24점 7리바운드 맹활약
kt, 12승 5패로 창원 LG와 함께 공동 2위 랭크

 

프로농구 수원 kt가 부상에서 복귀한 ‘베이비 헐크’ 하윤기의 활약에 힘입어 6연승을 내달렸다.

 

kt는 5일 수원 kt아레나에서 열린 2023~2024 정관장 프로농구 정규리그 고양 소노와 홈경기에서 86-81로 승리했다.

 

이로써 6연승을 질주한 kt는 12승 5패를 기록하며 이날 서울 삼성을 95-82로 꺾은 창원 LG(12승 5패)와 함께 공동 2위에 자리했다. 리그 선두 원주 DB(15승 3패)와는 2.5경기 차이다.

 

반면 4연승 행진을 마감한 소노는 8승 9패로 한 계단 떨어진 6위에 랭크했다.

 

부상을 털고 코트에 복귀한 kt 하윤기는 이날 야투성공률 75%를 기록하며 24점 7리바운드로 맹활약을 펼쳤고, 패리스 배스(22점·8리바운드)와 허훈(22점·4리바운드)도 두 자릿수 득점을 올렸다.

 

소노는 치나누 오누아쿠가 27점 12리바운드로 ‘더블더블’을 달성하고 전성현이 22점을 뽑아냈지만 팀의 패배로 빛이 바랬다.

 

1쿼터 23-23까지 소노와 시소게임을 펼친 kt는 하윤기의 2점과 상대 이정현의 공을 빼앗은 배스의 3점슛 득점에 힘입어 28-23으로 기선을 잡았다.

 

kt는 2쿼터에서 연달아 9점을 수확하며 37-23으로 앞서갔고 골밑에서 존재감을 과시한 배스와 하윤기의 활약으로 리드를 유지하며 41-30으로 전반을 마쳤다.

 

소노도 반격에 나섰다. 3쿼터에서 전성현이 3점슛 3개를 터트리며 추격에 나섰다.

 

kt는 외곽이 살아난 소노에게 고전하며 3쿼터에서 70-67로 쫓겼다.

 

그러나 배스의 2점 득점으로 4쿼터 포문을 연 kt는 허훈의 3점슛이 림에 꽂히며 분위기를 끌어 올렸고, 배스의 2점슛 성공까지 77-67로 격차를 벌렸다.

 

이후 허훈과 장성우의 슛이 림을 외면하며 소노에게 연거푸 8점을 내줘 77-75로 다시 쫓긴 kt는 경기 종료 3분여를 앞두고 79-80으로 역전을 허용했지만 하윤기의 2점에 이어 배스가 자유투 한 개를 성공해 주도권을 되찾았고, 끝까지 리드를 지키며 승리를 챙겼다.

 

[ 경기신문 = 유창현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