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6 (월)

  • 구름많음동두천 8.9℃
  • 흐림강릉 2.9℃
  • 구름많음서울 8.4℃
  • 구름조금대전 8.4℃
  • 흐림대구 8.8℃
  • 구름많음울산 5.6℃
  • 구름조금광주 10.7℃
  • 구름많음부산 11.3℃
  • 구름조금고창 8.3℃
  • 맑음제주 10.0℃
  • 구름많음강화 7.3℃
  • 흐림보은 7.1℃
  • 구름많음금산 8.3℃
  • 맑음강진군 10.8℃
  • 구름많음경주시 7.8℃
  • 구름많음거제 9.8℃
기상청 제공

임태희 경기교육감, “공유학교, 기존 학교 병합해 공교육 전체 모델 돼야”

미래교육 특강, 주체별 운영사례 나눔 등 경기공유학교 운영방안 제시
“공유학교, 더 넓고 더 깊은 교육 이뤄질 때 공교육 제대로 가는 것”

 

임태희 경기도교육감이 경기공유학교와 관련해 “기존 학교+공유학교가 경기도 공교육의 전체 모델이라고 생각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경기도교육청은 7일 임 교육감이 ‘경기공유학교, 한 해를 돌아보고 함께 미래를 그리다’라는 주제로 열린 2023 경기공유학교 컨퍼런스에서 이같이 말했다고 밝혔다.

 

이번 콘퍼런스는 2024년 경기공유학교 전면 시행에 따른 공감대 형성과 지역 상황과 요구를 반영한 맞춤형 프로그램 운영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했다.

 

임 교육감은 “더 넓고 더 깊은 교육을 원하는 학생들에게 공유학교가 부족한 부분을 채워주고, 학생들이 희망하는 여러 프로그램을 다 담을 수 있다”고 말했다.

 

이어 “학교에서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기는 현실적으로 어렵다”라며 “근처 지역 학생들과 묶어서 운영하는 유연한 형태가 돼야 한다”고 했다.

 

아울러 “경기도는 물적 자원과 인적 자원이 풍부해 학생들이 원하는 교육과 학생 성장을 위해 필요한 교육을 못하는 일이 없다”라며 “경기도이기 때문에 가능하고, 경기도에서는 다 해결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공교육이 더 넓고, 더 깊고, 더 좋은 교육이 이루어질 때 대한민국 공교육이 갈 길을 제대로 가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 경기신문 = 이보현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