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4 (토)

  • 흐림동두천 2.7℃
  • 흐림강릉 0.9℃
  • 서울 3.3℃
  • 대전 2.0℃
  • 흐림대구 4.5℃
  • 울산 4.3℃
  • 광주 4.2℃
  • 흐림부산 5.3℃
  • 흐림고창 4.2℃
  • 흐림제주 7.8℃
  • 흐림강화 2.9℃
  • 흐림보은 2.2℃
  • 흐림금산 1.9℃
  • 흐림강진군 4.5℃
  • 흐림경주시 4.6℃
  • 흐림거제 6.2℃
기상청 제공

금호건설, ‘파주시 환경순환센터 현대화사업’ 착공식 개최

가축분뇨 90t, 음식물쓰레기 70t 처리로 소나무 2만 7000그루 심는 효과

 

금호건설이 바이오가스화 기술과 시공 경험을 살려 친환경 환경기초시설을 구축한다.

 

금호건설은 지난 6일 '파주시 환경순환센터 현대화사업' 착공식을 가졌다고 8일 밝혔다.

 

파주시 환경순환센터 현장에서 열린 착공식에는 박정 더불어민주당 의원, 김경일 파주시장, 이성철 파주시 의장, 박광규 한국환경공단 수도권서부환경본부장, 이관상 금호건설 토목플랜트본부 본부장 등 200여 명이 참석했다.

 

‘파주시 환경순환센터 현대화사업’은 총 사업비 477억 원 규모로 지난 1991년 준공된 노후 시설을 전면 개량하는 공사다. 사업은 이번 달 착공을 시작해 오는 2026년 12월 준공 예정이다.

 

기존 노후화된 처리시설은 철거되고 하루 처리 용량 160톤(t) 규모의 통합 바이오가스화 시설로 탈바꿈된다. 이번 사업으로 파주시 내에서 발생하는 가축분뇨 90t과 음식물쓰레기 70t을 안정적으로 처리해 환경오염을 예방하는 것과 동시에 바이오 가스 생산까지 가능할 수 있게 됐다.

 

‘KH-ABC기술’을 적용하면 악취 유발 시설을 지하화 할 수 있으며 큰 폭으로 악취를 저감 할 수 있다. 또 바이오가스를 이용한 전력 생산으로 연간 5억 1800만 원, 발전과정에서 발생하는 폐열 재활용으로 연간 4억 3000만 원의 운영비 절감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온실가스 배출 감축 효과로 보면 소나무약 2만 7000그루를 심는 효과와 같다는 게 환경전문가들의 설명이다.

 

금호건설 관계자는 “안전을 최우선으로 생각하고 처리시설 건설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금호건설이 보유한 바이오가스화 기술과 시공 경험을 살려 파주시 환경순환센터가 파주시를 대표하는 친환경 환경기초시설이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 경기신문 = 오다경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