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6 (일)

  • 흐림동두천 17.8℃
  • 구름많음강릉 15.3℃
  • 구름많음서울 20.5℃
  • 구름많음대전 16.0℃
  • 맑음대구 15.7℃
  • 맑음울산 14.0℃
  • 맑음광주 18.5℃
  • 구름조금부산 16.4℃
  • 맑음고창 ℃
  • 맑음제주 18.6℃
  • 구름많음강화 17.4℃
  • 구름많음보은 17.0℃
  • 구름많음금산 13.9℃
  • 맑음강진군 17.1℃
  • 맑음경주시 14.2℃
  • 맑음거제 16.4℃
기상청 제공

신계용 과천시장, 오세훈 서울시장과 ‘기후동행카드 참여 업무 협약’ 체결

 

과천시가 관내 시민들도  ‘기후동행카드‘를 사용할 수 있도록 적극 나선다.

 

신계용 과천시장과 오세훈 서울시장은 7일 상오 서울시청에서 ‘기후동행카드 참여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기후동행카드는 월 6만5천원으로 서울 대중교통을 무제한으로 이용할 수 있도록 한 교통카드로 지난달 23일 판매를 시작해 지난 5일까지 30만 장이 넘게 판매됐다.

 

출시 이후, 과천에서 서울로 출·퇴근 또는 통학하는 시민들이 기후동행카드 참여에 대한 요구가 있어 과천시에서는 기후동행카드 사용 지역 적용을 위해 적극적으로 논의해왔다.

 

 이번 협약으로 과천시는 서울시와 시스템 개발과 이용 방식, 운행결손 부담금 분담 등에 대한 실무협의를 진행한 뒤 기후동행카드 사업을 시행할 예정이다.

 

과천과 서울을 통행하는 통행량 가운데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비율은 42.1%이며 지하철 이용객은 하루 평균 약 1만 명 이상으로 추산된다.

 

 

 

다만, 과천을 지나는 지하철 4호선 5개역(정부과천청사~선바위역)에 대한 기후동행카드 확대 적용을 위해서는 코레일과 협의가 필요한 사항으로 과천시와 서울시는 이를 위해 코레일과 논의중에 있으며 조속한 사업 시행을 위해 각 시는 코레일과 적극적으로 협의를 추진해 나갈 방침이다.

 

신계용 과천시장은 “서울시와 구체적인 이용방식 및 세부내용이 협의되는 대로 기후동행카드 사업을 시행할 예정이며, 시민들의 대중교통 편익을 증진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라고 밝혔다.

 

[ 경기신문 = 이상범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