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30 (목)

  • 흐림동두천 13.3℃
  • 흐림강릉 21.9℃
  • 흐림서울 16.3℃
  • 흐림대전 16.4℃
  • 흐림대구 16.6℃
  • 흐림울산 14.6℃
  • 흐림광주 18.2℃
  • 흐림부산 17.3℃
  • 흐림고창 15.8℃
  • 구름많음제주 16.7℃
  • 구름많음강화 13.2℃
  • 흐림보은 14.4℃
  • 흐림금산 14.2℃
  • 흐림강진군 15.6℃
  • 흐림경주시 14.4℃
  • 흐림거제 14.9℃
기상청 제공

조대현 화성을 예비후보 “장애인 인권 증진하겠다” 약속

화성동탄장애인자립센터 방문 정책간담회…이동권 보장·고립가구 지원 등 논의

 

 

"장애인이 지역사회에서 비장애인과 동등하게 살아갈 권리를 보장하겠다"


조대현(민주·경기화성을) 예비후보는 중증 장애인과 고립가구 지원을 포함한 ‘장애인 인권증진 지역정책’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조 예비후보는 지난 20일 (사)사람연대 화성시지부 화성장애인인권센터와 화성동탄장애인자립센터를 방문해 정책간담회 자리에서 이같이 말했다.

 

그는 이날 장애인자립센터 조현아 사무국장에게서 장애인 이동권에 해당하는 똑 버스 상용화 등 장애인 차량 이용 실태에 관한 문제점 등을 논의했다.

 

이들은 이 자리에서 화성시 장애인 조례를 언급하면서 ‘동탄구(가칭) 자립생활 지원 조례’와 ‘동탄구(가칭) 장애인 인권조례’를 제정해 동탄 신도시의 장애인 지원을 강화해달라고 요청했다.

 

이에 조 예비후보는 “지방의원들과 협의해서 장애인 지원을 강화하는 방향으로 각 조례를 수정·보완하거나 제정하도록 요구하겠다”고 약속했다.

 

그는 또 "공기관의 자동문 규격 확보, 장애인 화장실 비데 설치와 유니버설 거리는 도로·보행로 단차와 보행로 간 턱을 없애는 등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차별 없이 보행할 수 있는 거리를 만들겠다"고 다짐했다.

 

그러면서 “장애인단체, 복지관, 사회복지기관, 자립생활센터 간 네트워크에 필요한 인프라 구축을 지원해 복지정책과 행정의 시너지 효과를 만들어 내겠다”면서 “장애인 고립가구 긴급 지원 시스템을 활용하는 방법을 찾겠다”고 말했다.

 

[ 경기신문 = 최순철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