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7 (월)

  • 맑음동두천 13.3℃
  • 구름많음강릉 20.3℃
  • 박무서울 14.9℃
  • 맑음대전 14.8℃
  • 구름많음대구 21.2℃
  • 구름조금울산 20.0℃
  • 맑음광주 17.7℃
  • 박무부산 20.6℃
  • 맑음고창 ℃
  • 흐림제주 19.7℃
  • 맑음강화 13.7℃
  • 맑음보은 15.0℃
  • 맑음금산 16.0℃
  • 구름많음강진군 18.5℃
  • 맑음경주시 21.8℃
  • 구름많음거제 20.5℃
기상청 제공

국가무형문화재기능협회 제19대 이사장에 이재순 석장 취임

 

제19대 국가무형문화재기능협회 이사장 이재순 석장(石匠)의 제19대 취임식이 국보급 무형문화재 협회와 관련 단체 관계자들이 다수 참석한 가운데 지난 20일 오후 3시 서울 강남구 삼성동에 있는 국가무형문화재전수교육관 민속극장 풍류에서 열렸다.

 

이날 행사는 국악인 오정혜의 사회로 이임 박종군 이사장의 발자취와 이임사, 취임 이재순 이사장에 대한 당선증 수여와 협회기 이양과 취임사, 감사패와 임명장 수여식, 축사 순으로 진행됐다.

 

이재순 신임 이사장은 "전통 공예인을 위한 정부의 지원과 이수자 양성 활성화를 위해 다각도로 고민하고, 장인이 자부심을 품고 전승 활동에 매진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무형문화재 선생님들과 전통 공예인들의 가치와 품격을 높이고 함께하는 협회로 이끌 계획이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이재순 이사장은 어린 시절 석공이었던 외삼촌에게서 일을 배웠으며 수십 년간 석공예 한길을 걸으며 고유의 석조 문화를 이어왔고, 2007년 석장 부문에서는 첫 국가무형문화재 보유자가 됐다.

 

그는 국보인 숭례문 육축(陸築·성문을 축조하기 위해 큰 돌로 만든 구조물)을 비롯해 익산 미륵사지 석탑, 원주 법천사지 지광국사탑 등 여러 문화유산을 보수·복원했으며, 이런 공로를 인정받아 지난해 문화유산보호 유공자로서 보관문화훈장을 받았다.

 

이재순 석장은 현재 구리시 사노동에 석조공예관을 운영하며 제자 양성에 힘을 쏟고 있다.

 

한편, 국가무형문화재기능협회는 전통공예의 육성과 발전을 위해 1973년 설립된 단체다. 

 

[ 경기신문 = 신소형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