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19 (금)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제1호 ‘경기도 공공참여형 가로주택정비사업’ 3월 준공

1981년 준공된 부천역곡동 아파트 신축 공사 내용
추진위원회 등 절차 생략 가능…면적 확대 특례도
통상 10년 이상 걸리는 재개발사업 5년 만에 준공

 

경기도는 도와 경기주택도시공사(GH)의 제1호 공공참여형 가로주택정비사업인 부천시 역곡동 대림아파트 가로주택정비사업이 다음 달 준공된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지난 1981년 2개동 48세대 규모로 준공된 노후주택인 부천역곡 대림아파트를 지상 14층(지하 1층)의 1개동 81세대 규모의 아파트로 신축하는 내용이다.

 

GH는 지난 2019년 3월 19일 부천역곡 대림아파트 가로주택정비사업 조합과 공동시행약정을 체결하고 2021년 11월 착공 후 2년 4개월 만에 준공하게 됐다.

 

가로주택정비사업은 ‘빈집 및 소규모주택정비에 관한 특례법’에 따라 1만㎡ 미만의 소규모 노후·불량건축물 밀집 지역에서 주택개량, 환경개선 등을 목적으로 하는 소규모주택정비사업이다.

 

일반 정비사업과 다르게 정비구역지정, 추진위원회 등 절차가 생략되며 사업시행계획인가에 관리처분계획이 포함돼 사업 전반의 절차 이행 기간이 짧아 신속한 추진이 가능하다.

 

특히 공공기관이 사업시행자로 참여하는 경우에는 사업 면적을 2만㎡까지 확대하는 특례도 적용될 수 있다.

 

이번 대림아파트 가로주택정비사업은 조합이 주도하는 기존 방식 대신 조합과 GH가 공동으로 시행하는 공공참여형 가로주택정비사업을 추진했다.

 

이를 통해 사업 자금을 주택도시보증공사(HUG) 기금에서 저리로 대여받아 사용하고 사업비가 부족한 경우 GH가 시중금리로 자금을 조달해 착공부터 준공까지 안정적으로 진행됐다.

 

조합은 사업시행 제반업무 총괄을, GH는 인허가와 분양업무를 지원하는 등의 업무 분담으로 사업절차 이행을 수행해 통상 10년 이상 소요되는 재개발사업을 5년 만에 준공 가능하게 했다.

 

도는 앞으로도 소규모정비사업이 신속하고 투명하게 추진될 수 있도록 공공참여형 가로주택정비사업을 지속 확대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김태수 도 도시재생과장은 “공공이 조합을 대신해 행정 제반업무를 수행해 최대한 신속하고 투명한 정비사업을 실시할 수 있었다”며 “이로 인한 혜택은 결국 조합원에게 돌아간다”고 말했다.

 

[ 경기신문 = 이근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