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20 (토)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경기도장애인체육회, 2024년 정기대의원총회 개최

2023년 수입·지출 결산 및 사업 결과(안) 심의
장애인체육회의 소통 부족에 대한 지적 이어져

 

경기도장애인체육회(회장 김동연 도지사)가 2024년 정기대의원총회를 개최했다.

 

도장애인체육회는 29일 수원컨벤션센터에서 열린 대의원총회에서 2023년 수입·지출 결산 및 사업 결과(안)을 심의·의결 했다.

 

이날 대의원총회에는 의장을 맡은 김포중 부회장을 비롯해 재적 대의원 61명 중 41명이 참석해 성원을 이뤘다.

 

김포중 부회장의 개회선언으로 시작된 회의는 전차회의록보고, 결산감사보고, 안건심의, 기타토의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심의안건에서는 2023년 수입지출 결산 및 사업 결과(안)이 원안대로 통과됐다.

 

이후 진행된 기타토의에서는 도장애인체육회에 대한 대의원들의 질타가 이어졌다.

 

조성욱 도장애인사격연맹 회장은 “집행부와 종목단체의 소통이 잘 안되는 것 같다. 분기별, 상반기·하반기도 좋다. 충분한 협의를 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해 달라”고 요구했다.

 

또 윤석환 도장애인수영연맹 회장은 “여기 계신 회장님들은 개인 사비를 내서 봉사하는 사람들이다. 도장애인체육회 사무처 직원들은 돈을 받고 하는 일이지 않냐”면서 “2~3년 동안 느낀 것은, 장애인체육인들이 약자인데 민원을 제기하면 먹히질 않는다. 저희들도 무슨 부탁을 하고, 상의를 하려하면 대화가 잘 안 된다”고 토로했다.

 

그러면서 “도장애인체육회는 ‘본인들이 결정했으니 니들은 따라라’ 라는 식이다. 약자 편에 서서 도와주려고 하는 마인드로 일을 해주시면 감사하겠다”고 덧붙였다.

 

이와 관련 백경열 도장애인체육회 사무처장은 “한마디 한마디가 따갑게 들린다. 각성해야겠다는 생각으로 들었다”며 “책임자로서 경기단체 회장님들의 소중한 얘기를 다시 한 번 들을 수 있는 기회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한편 오대인 도장애인체육회 감사는 2023년도 도장애인체육회 결산감사보고에서 “경기도장애인체육회는 2020 전국장애인동계체전에서 종합우승을 달성한 이후 2024년까지 종합 2위의 성적을 내고 있다”며 “6억 8700만 원의 많은 동계체전 지원에도 불구하고 더 나은 성과가 왜 나오지 않는 지 정확한 분석과 효율적인 예산의 집행이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이어 “관리위원회 운영을 통해 아이스하키종목을 지원해야 하며 단체의 정상화를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해야한다”고 전했다.

 

[ 경기신문 = 유창현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