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0 (월)

  • 흐림동두천 20.2℃
  • 흐림강릉 16.4℃
  • 흐림서울 21.4℃
  • 흐림대전 24.5℃
  • 맑음대구 28.3℃
  • 구름많음울산 23.5℃
  • 구름많음광주 27.7℃
  • 구름많음부산 22.7℃
  • 구름조금고창 ℃
  • 구름많음제주 24.5℃
  • 구름많음강화 17.9℃
  • 구름많음보은 23.3℃
  • 구름조금금산 24.8℃
  • 구름조금강진군 29.3℃
  • 구름조금경주시 26.7℃
  • 구름많음거제 25.7℃
기상청 제공

"부동산 정보 한눈에"...국토부, 차세대 부동산종합공부시스템 구축

2026년까지 단계적 구축...노후화된 시스템 개편, 국민 맞춤형 서비스 제공

 

국토교통부가 오는 2026년까지 단계적으로 클라우드 기반의 차세대 부동산종합공부시스템을 구축한다.

 

21일 국토부에 따르면 부동산종합공부시스템은 온라인으로 토지대장, 지적도 등 부동산 정보를 관리하고 행정 업무를 처리하는 시스템이다.

 

정부는 지적, 건축물, 용도, 가격, 등기 등 부처별로 분산돼 있던 18가지 개별 부동산 정보를 2012년부터 하나로 통합해 부동산종합증명서를 맞춤형으로 제공하고 있다. 공공 포털을 통해 개방되는 부동산정보는 토목·건축설계, 부동산 개발 등의 기본 정보로 활용된다.

 

현재 부동산종합공부시스템은 노후화로 인해 신기술 적용 등이 어려운 구조적 한계에 직면해 있다. 이에 따라 국토부는 광역·기초지자체별로 분산된 행정 시스템을 단일 시스템으로 전환하고 국민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우선 토지(임야)대장은 기존 ‘가로’에서 ‘세로’ 양식으로 변경해 QR코드를 추가하고 노약자나 장애인, 외국인을 위한 음성·번역 서비스를 제공한다. 토지 경계를 쉽게 알 수 있도록 지적(임야)도는 항공, 위성영상 정보 등과 함께 제공한다. 2차원 평면도면의 한계를 개선하기 위해 3차원 부동산공부 도입도 검토할 예정이다. 또 중앙부처 및 지자체, 공공기관 등의 부동산 민원 상담 창구를 통합해 전화 또는 챗봇으로 편리하게 민원 상담을 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측량 서비스의 신뢰도도 높일 계획이다. 일관성 있는 측량 결과가 제시될 수 있도록 표준화된 측량업무 프로세스를 마련하고, 측량기관(LX공사 등)과 검사기관(지자체)에서 개별 관리하던 측량 이력 정보에 대한 공동 활용 체계를 구축해 측량자, 측량 시기 등에 따라 측량 결과에 차이가 발생하는 것을 방지한다.

 

박건수 국토부 국토정보정책관은 “클라우드 기반의 부동산종합공부시스템 구축 사업이 2026년까지 단계적으로 이뤄짐에 따라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 의견을 수렴해 추진해 갈 것”이라며 “부동산정보에 대해 국민 누구나 쉽게 접근하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할 것”이라고 말했다.

 

[ 경기신문 = 오다경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