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8 (목)

  • 흐림동두천 22.6℃
  • 흐림강릉 29.3℃
  • 서울 23.3℃
  • 흐림대전 27.4℃
  • 흐림대구 28.8℃
  • 흐림울산 27.9℃
  • 흐림광주 27.1℃
  • 흐림부산 25.2℃
  • 흐림고창 28.0℃
  • 흐림제주 31.4℃
  • 흐림강화 23.5℃
  • 흐림보은 26.2℃
  • 흐림금산 27.8℃
  • 흐림강진군 27.4℃
  • 흐림경주시 28.1℃
  • 구름많음거제 26.0℃
기상청 제공

道 아동그룹홈 지원센터 본격 운영 개시…도내 156개소 통합 지원

21일 안산시 단원구 소재 센터 개소
도내 그룹홈에 있는 700여 아동 지원
道, 예산 3억 6000만 원 투입해 운영

 

경기도는 부모의 보호를 받지 못하는 아동들의 안정적인 생활환경 조성과 전문적인 보호를 위해 안산시 단원구에 ‘아동 그룹홈 지원센터’를 열고 21일 본격적인 운영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아동 그룹홈은 부모가 없거나 부모로부터 충분한 보호를 받지 못하는 아동에게 가정과 같은 환경을 제공하는 복지시설로, 도내에는 156개소의 그룹홈에 700여 명의 아동이 생활하고 있다.

 

3~4명의 종자사가 평균 5명의 아동을 24시간 돌보는데 소수의 종사자가 보호, 돌봄, 교육, 행정 등 다양한 업무를 수행함에 따라 운영의 질 향상을 위한 지원 필요성이 지속적으로 제기됐다.

 

아동 그룹홈 지원센터는 그룹홈 내 아동에게 다양한 교육, 여행, 체험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종사자에게는 전문성 교육과 함께 힐링 프로그램을 제공할 예정이다.

 

또 그룹홈 평가 지원, 협력체계 구축, 외부자원 연계 등 통합지원체계 역할을 수행한다.

 

올해 기준 도비 3억 6000만 원이 투입되며, 그룹홈 지원센터의 운영은 사단법인 한국아동청소년그룹홈협의회가 담당한다.

 

이번 아동 그룹홈 지원센터 설치는 김동연 경기도지사가 지난해 3월 도정질문을 통해 도의원과 약속한 내용을 실천한 사례다.

 

김 지사는 아동 그룹홈 지원센터 설치 의사를 묻는 도의원 질문에 “감동적인 질문을 주셨다. 내년까지 ‘경기도 아동 그룹홈 지원센터’를 설치하겠다”고 답했다.

 

유소정 도 아동돌봄과장은 “아동 그룹홈 지원센터 설치를 통해 그룹홈의 아동과 종사자가 보다 좋은 환경에서 행복하게 생활할 수 있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아동복지 향상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도는 지난해 그룹홈 종사자 호봉제를 실시, 올해는 보호아동 용돈, 학습재료비 인상 등 아동 그룹홈 운영지원을 위해 10개 사업에 383억 원을 투입하고 있다.

 

[ 경기신문 = 이근 기자 ]







배너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