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4 (화)

  • 맑음동두천 16.6℃
  • 흐림강릉 17.8℃
  • 서울 17.2℃
  • 대전 19.0℃
  • 대구 18.7℃
  • 울산 18.7℃
  • 광주 19.4℃
  • 부산 18.7℃
  • 구름많음고창 19.3℃
  • 흐림제주 21.7℃
  • 흐림강화 17.4℃
  • 구름조금보은 18.3℃
  • 구름조금금산 18.4℃
  • 구름많음강진군 20.0℃
  • 맑음경주시 18.3℃
  • 구름조금거제 19.8℃
기상청 제공

오세근, 두 달 연속 이달의 선수

안양 KGC인삼공사의 ‘슈퍼 루키’ 오세근(25)이 2011~2012 KB국민카드 프로농구 12월의 선수에 선정됐다.

KBL은 기자단 투표 총 78표 가운데 40표를 얻은 오세근이 8표의 윤호영(동부)을 제치고 12월의 선수상을 받게 됐다고 5일 밝혔다.

오세근은 12월에 13경기에 나와 평균 30분58초를 뛰며 15.8점을 넣고 리바운드 7.7개를 잡아내 소속팀 인삼공사가 10승3패의 좋은 성적을 내는데 기여했다.

인삼공사는 팀 자체 최다 연승인 8연승을 질주하며 단독 2위 자리를 굳게 지켰다.

신인이지만 11월에도 월간 MVP를 수상했던 오세근은 1999~2000시즌 11월과 12월의 서장훈(당시 SK) 이후 두 번째로 두 달 연속 이달의 선수에 선정됐다.

시상식은 13일 오후 7시 안양실내체육관에서 열리는 인삼공사와 고양 오리온스의 경기에 앞서 열리며 상금 100만원과 트로피가 수여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