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0 (일)

  • 맑음동두천 14.1℃
  • 맑음강릉 16.0℃
  • 맑음서울 18.5℃
  • 맑음대전 16.5℃
  • 맑음대구 17.3℃
  • 맑음울산 16.9℃
  • 맑음광주 18.3℃
  • 맑음부산 19.8℃
  • 맑음고창 16.5℃
  • 맑음제주 20.5℃
  • 맑음강화 15.2℃
  • 맑음보은 11.7℃
  • 맑음금산 13.7℃
  • 맑음강진군 17.6℃
  • 맑음경주시 14.7℃
  • 맑음거제 17.0℃
기상청 제공

토지대장·지적도 등 15종 통합 ‘부동산 종합증명서’ 18일부터 발급

시민불편 해소·행정능률성 제고

수원시는 18일부터 부동산 관련 공적장부인 토지대장, 지적도, 건축물대장 등 15종의 부동산 정보를 하나로 통합해 ‘부동산 종합증명서’를 발급한다.

이에 따라 각종 인·허가 시 부동산 정보를 확인하기 위해 여러 기관을 방문하며 각각의 대장을 발급받아야 했던 불편이 해소되고, 증명발급에 드는 시간과 비용도 절약할 수 있게 된다.

부동산 종합증명서는 토지대장과 지적도 등 지적업무 7종과 건축물대장 4종, 공시지가와 주택가격 3종, 토지이용계획확인서 등 15종을 통합해 우선 발급한다.

이와 함께 2015년부터는 등기부정보(토지 및 건물)를 더해 18종의 공적장부를 1종으로 통합하는 발급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통합민원은 각 구청 민원실 및 주민센터를 방문하면 되고, 온라인을 통해 전국 어디서나 부동산 종합증명서 발급 및 열람이 가능해진다.

시 관계자는 “부동산관련 정보를 통합·제공하게 돼 각 기관에 제출하는 부동산공부가 줄어들고 시민의 불편이 해소될 것”이라며 “행정의 능률성도 제고돼 사회적 비용 절감에도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정재훈기자 jjh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