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3 (월)

  • -동두천 20.2℃
  • -강릉 18.5℃
  • 서울 19.2℃
  • 대전 18.2℃
  • 대구 18.8℃
  • 울산 18.7℃
  • 광주 20.2℃
  • 부산 18.2℃
  • -고창 20.7℃
  • 흐림제주 25.4℃
  • -강화 19.3℃
  • -보은 17.4℃
  • -금산 18.0℃
  • -강진군 20.9℃
  • -경주시 18.3℃
  • -거제 18.8℃
기상청 제공

수원 아동친화도 긍정적 인식 상승

市, 2018 아동 관계자 대상 조사
“긍정” 응답 2년 전보다 높아져

 

 

 

‘수원시 아동친화도’에 대한 긍정적 인식이 2년 전보다 전반적으로 높아진 것으로 나타났다.

29일 수원시에 따르면 시가 최근 아동 관계자를 대상으로 실시한 ‘2018 아동친화도 조사’ 결과 ▲놀이와 여가 ▲참여와 시민권 ▲안전과 보호 ▲보건과 사회서비스 ▲교육 환경 ▲가정환경 등 6개 항목 모두 2016년 조사때보다 긍정적 인식이 높아졌다.

‘놀이와 여가’ 항목에서 ‘아동이 집 밖에 안전하게 놀 수 있다’는 문항은 ‘매우 그렇다’가 49.3%로 2016년(42.3%)보다 7%P 높아졌다. ‘가끔 그렇다’(42.9%)를 포함한 긍정적 응답은 92.2%에 달했다. 미취학 아동 부모의 51.3%, 아동 관계자의 43.5%가 ‘매우 그렇다’고 답했다.

‘지역 내 놀이터는 장애를 가진 어린이도 이용할 수 있다’는 ‘매우 그렇다’가 24.3%로 2년 전(18.5%)보다 5.8%P 증가했다. ‘가끔 그렇다’를 포함한 긍정적 응답은 58.4%다.

이번 조사는 기존 6개 분야를 비롯해 ‘수원시 특성’, ‘여가·관광 활동’ 등 8개 분야에서 이뤄졌다. 설문은 초등학생 306명, 중학생 337명, 고등학생 284명, 미취학 아동 부모 300명, 어린이 부모 100명, 청소년 부모 100명, 아동 관계자·아동권익옹호자 108명 등 7개 그룹 1535명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수원시는 아동의 생활 실태를 파악하고, 아동친화 정책 수립에 필요한 기초자료를 마련하기 위해 2016년에 이어 두 번째로 조사를 시행했으며, 연구는 이영안 수원시정연구원 연구위원이 담당했다.

수원시는 지난해 9월 유니세프 한국위원회로부터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 인증을 받은 바 있다.

/박건기자 90vir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