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4 (화)

  • 흐림동두천 22.7℃
  • 흐림강릉 19.5℃
  • 흐림서울 23.5℃
  • 대전 21.1℃
  • 대구 19.9℃
  • 흐림울산 20.3℃
  • 흐림광주 19.7℃
  • 부산 20.1℃
  • 흐림고창 19.7℃
  • 흐림제주 22.9℃
  • 흐림강화 22.4℃
  • 구름조금보은 19.7℃
  • 구름많음금산 20.1℃
  • 흐림강진군 21.5℃
  • 구름많음경주시 20.8℃
  • 흐림거제 20.0℃
기상청 제공

안산신협 직원, 보이스피싱 사기 예방

장정은 과장, 고객 피해 막아
안산단원署, 서장 표창 전달

 

 

 

안산신협 직원의 재빠른 기지로 보이스피싱 일당이 잇따라 경찰에 붙잡혔다.

안산단원경찰서는 안산신협 본점 소속 장정은 과장에게 서장 표창장을 전달했다고 14일 밝혔다.

장 과장은 지난달 31일 본점에 찾아와 4천여만 원이 든 정기예금을 해지하려던 시민 A(29·여)씨가 의심스런 행동을 보이자 112에 신고, A씨를 대상으로 한 보이스피싱 범죄를 예방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경찰 조사 결과 당시 A씨는 은행 방문 전날 검사를 사칭한 보이스피싱 일당에 1천여만 원을 건넨 뒤 예금에 들어있던 4천여만 원도 만나 건넬 예정이었던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A씨로부터 관련 사실을 파악한 뒤 수사에 나서 보이스피싱 일당을 검거했다.

앞서 안산신협 선부지점 박수용 주임은 올 2월 70대 이용객을 대상으로 한 보이스피싱 범죄를 막아낸 공로로 서장 표창장을 받았다.

당시 B(70대)씨는 A씨와 유사하게 보이스피싱 조직에 700만 원이 든 예금을 뺏길 뻔했다.

안산신협 관계자는 “시민들이 범죄 피해를 입지 않도록 각종 범죄사고 사례를 교육하며 범죄예방 교육을 진행하고 있다”며 “경찰과 적극적으로 협조해 보이스피싱 범죄를 예방하는 데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안산=김준호기자 jhki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