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3 (월)

  • -동두천 21.3℃
  • -강릉 18.6℃
  • 서울 20.3℃
  • 대전 18.5℃
  • 대구 18.5℃
  • 울산 18.5℃
  • 광주 20.2℃
  • 부산 18.6℃
  • -고창 20.8℃
  • 흐림제주 25.5℃
  • -강화 20.9℃
  • -보은 17.5℃
  • -금산 18.2℃
  • -강진군 20.8℃
  • -경주시 18.2℃
  • -거제 19.1℃
기상청 제공

시흥시 탄소 포인트제 내년엔 자동차도 적용

시흥시는 현재 전기, 상수도, 도시가스 등을 대상으로 시행 중인 ‘탄소포인트제’를 내년부터 자동차에도 적용한다고 2일 밝혔다.

온실가스 감축과 에너지 절약을 위해 시행 중인 탄소포인트제는 일반 가정 및 상가에서 전기와 상수도, 도시가스 사용량을 최근 2년간 사용량 대비 5% 이상 감축하면 절감률에 따라 발생한 포인트를 연 2차례(6월, 12월) 인센티브로 제공하는 제도이다.

인센티브는 현금 또는 그린카드 포인트 중에서 선택할 수 있다.

절감률에 따라 반기당 세대별로 최대 1만7천500원까지 제공된다. 시는 이 제도를 내년부터 자동차로 확대한 ‘자동차 탄소포인트제’를 시행하기로 했다.

운전자의 주행거리 단축 실적에 따라 연간 최대 10만원 상당의 모바일 상품권을 인센티브로 준다는 것이다.

시는 우선 내년 80대를 대상으로 이 제도를 시행하기로 하고, 현재 자동차 탄소포인트 홈페이지(http://www.car.cpoint.or.kr)를 통해 참여 희망자를 선착순 모집 중이다.

한편 기존 탄소포인트제는 시흥시민이면 누구나 ‘탄소포인트제 홈페이지’(http://www.cpoint.or.kr)를 이용해 연중 참여 신청이 가능하며, 일반 가정과 상가 건물은 물론 학교 및 아파트 단지도 참여할 수 있다.

/시흥=김원규기자 kw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