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12 (수)

  • 구름많음동두천 23.3℃
  • 구름조금강릉 27.7℃
  • 구름많음서울 24.9℃
  • 흐림대전 24.8℃
  • 흐림대구 25.8℃
  • 구름많음울산 25.8℃
  • 흐림광주 26.2℃
  • 흐림부산 25.3℃
  • 구름많음고창 27.1℃
  • 구름조금제주 30.3℃
  • 흐림강화 23.1℃
  • 흐림보은 23.7℃
  • 흐림금산 24.7℃
  • 구름많음강진군 27.4℃
  • 흐림경주시 25.9℃
  • 흐림거제 26.5℃
기상청 제공

수원남부소방서, 공동주택 경량칸막이 홍보

 

 

 

수원남부소방서는 3일 겨울철 공동주택 화재예방을 위해 공동주택 피난 시설인 경량칸막이 홍보에 나섰다고 밝혔다.

경량칸막이는 아파트 화재 발생 시 현관이나 계단으로 대피를 돕기 위해 3층 이상의 베란다 한쪽 벽면에 부실 수 있는 9mm의 석고보드 경량 구조로 만들어 놓은 피난구이다.

하지만 일부 아파트 세대에서는 경량칸막이에 대한 인식 부족으로 피난구를 가로막는 붙박이장이나 수납장을 설치하는 등 피난에 장애를 초래하는 경우가 많은 것으로 드러났다.

이에 수원남부소방서는 관내 아파트 등 공동주택에 경량칸막이 피난 안내와 더불어 공동주택 출입구 차량 인식시스템에 소방차량 사전등록, 완강기 및 공기안전매트 사용법, 옥상출입문 자동개폐장치 설치 안내 등도 함께 홍보를 진행하고 있다.

이정래 수원남부소방서장은 “화재란 절대 TV 속 타인의 이야기가 아니다”며 “공동주택 세대 안전관리는 거주자 스스로가 관리해야 하며 경량칸막이 앞을 창고로 사용하거나 세탁기 등 장애물을 두지 말아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현수기자 khs9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