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12 (수)

  • 구름많음동두천 25.9℃
  • 구름많음강릉 30.6℃
  • 흐림서울 25.7℃
  • 흐림대전 27.4℃
  • 구름많음대구 28.2℃
  • 구름조금울산 30.0℃
  • 흐림광주 27.3℃
  • 부산 26.8℃
  • 흐림고창 28.6℃
  • 구름많음제주 31.0℃
  • 구름많음강화 26.5℃
  • 흐림보은 25.3℃
  • 흐림금산 26.5℃
  • 구름많음강진군 29.3℃
  • 구름많음경주시 31.0℃
  • 흐림거제 27.0℃
기상청 제공

올림픽 아시아예선 男배구 대표팀 확정

한선수-황택의 세터 선발
부상당한 문선민은 제외

대한배구협회는 2020년 도쿄올림픽 아시아예선에 참가할 남자 배구대표팀 최종 엔트리(14명)를 확정했다고 11일 밝혔다.

임도헌 감독이 이끄는 남자 대표팀은 2020년 1월 7일부터 12일까지 중국 장먼시에서 열리는 도쿄올림픽 남자 아시아대륙예선전에 참가한다.

8개국이 참가하는 대회에서 1위를 차지해야 도쿄올림픽 본선 무대에 진출할 수 있다.

임도헌 감독은 ‘최정예 대표팀’을 구성하고자 고민했고, 베테랑과 신예를 섞은 대표팀 명단을 완성했다.

세터는 베테랑 한선수(인천 대한항공)와 젊은피 황택의(의정부 KB손해보험) 등 두 명이 맡는다.

또 레프트에는 정지석과 곽승석(이상 대한항공), 전광인(천안 현대캐피탈), 나경복(서울 우리카드)이 나서고 센터진은 신영석, 최민호(이상 현대캐피탈), 김재휘(상무), 김규민(대한항공)으로 구성해 높이를 책임지며 라이트에는 박철우(대전 삼성화재), 허수봉(상무)이 뽑혔다. 리베로 두 명은 정민수(KB손해보험)와 이상욱(우리카드)이다.

한국 남자 배구대표팀은 오는 22일 진천선수촌에 입촌해 훈련을 시작하고 내년 1월 5일 오전 중국으로 떠난다. /정민수기자 j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