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3 (월)

  • -동두천 21.3℃
  • -강릉 18.6℃
  • 서울 20.3℃
  • 대전 18.5℃
  • 대구 18.5℃
  • 울산 18.5℃
  • 광주 20.2℃
  • 부산 18.6℃
  • -고창 20.8℃
  • 흐림제주 25.5℃
  • -강화 20.9℃
  • -보은 17.5℃
  • -금산 18.2℃
  • -강진군 20.8℃
  • -경주시 18.2℃
  • -거제 19.1℃
기상청 제공

선경도서관, 통합형 열린공간으로 변신

개관 25주년 맞아 리모델링
국·시비 등 총 10억원 투입
문헌정보·디지털자료실 통합

개관 25주년을 맞은 수원시 선경도서관이 보수 공사를 마치고, ‘통합형 열린 공간’으로 재탄생했다.

수원시는 지난해 9월, 노후 시설물 보수 공사를 시작한 선경도서관은 새 단장을 마치고 1월 21일부터 정상 운영을 시작했다고 28일 밝혔다.

선경도서관은 문화체육관광부가 주관하는 ‘2019 문화체육관광부 생활 SOC 지원 사업(노후도서관 리모델링 사업)’에 선정돼 보수 공사를 진행했다.

1·2층은 9~12월, 3층은 9~10월 휴관한 바 있다. 총 사업비 10억 원(국비 4억·시비 6억)이 투입됐다.

선경도서관은 기존에 별도로 운영했던 2층 공간(문헌정보실·디지털자료실 등)을 통합해 열린 공간으로 만들었다.

탁 트인 공간에서 책, 신문을 읽고, 컴퓨터도 이용할 수 있으며, 자료실 서가(책을 보관하는 선반)를 한곳으로 모아 재배치했다.

곳곳에 테이블을 두고, 조명을 설치해 미관도 살렸다.

2층에는 ‘수원의 과거-현재-미래’를 주제로 도서 전시 공간도 마련했다.

‘정조의 서재’, ‘지역작가 서재’, ‘이달에 만나는 시’, ‘이달에 만나는 책’ 등 다양한 코너가 있다.

수원의 미래를 주제로 하는 ‘함께 읽기’·‘평생학습 도서’ 코너에는 어른 동화, 한국방송통신대 교재(평생학습 책), 큰 글자 도서 등이 있다.

시 도서관사업소 관계자는 “별도로 운영됐던 자료실을 통합해 시민들이 더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을 것”이라며 “모든 세대가 지식과 문화를 자유롭게 공유할 수 있는 도서관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김현수기자 khs9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