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8 (수)

  • 맑음동두천 24.1℃
  • 구름조금강릉 26.0℃
  • 구름조금서울 24.7℃
  • 구름조금대전 24.3℃
  • 맑음대구 26.2℃
  • 맑음울산 26.9℃
  • 맑음광주 24.3℃
  • 맑음부산 26.1℃
  • 구름조금고창 22.8℃
  • 구름많음제주 22.0℃
  • 구름조금강화 24.0℃
  • 구름많음보은 22.2℃
  • 맑음금산 23.7℃
  • 구름많음강진군 24.6℃
  • 맑음경주시 26.7℃
  • 맑음거제 25.8℃
기상청 제공

대한항공, 현대캐피탈 풀세트 접전 끝에 진땀승

‘용수철’ 비예나 30득점 맹폭
女 IBK, GS칼텍스에 ‘완패’

인천 대한항공이 천안 현대캐피탈에 진땀승을 거두고 4연승을 질주했다.

대한항공은 2일 충남 천안 유관순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19~2020 프로배구 V리그 남자부 5라운드 현대캐피탈과 경기에서 풀 세트 접전 끝에 세트 스코어 3-2(27-25 25-22 32-34 25-20 15-12)로 신승을 거뒀다.

18승 8패, 승점 50점이 된 대한항공은 1위 서울 우리카드(승점 53점)와의 격차를 좁혔고 3위 현대캐피탈(승점 46점)과는 거리를 벌렸다.

대한항공 외국인 선수 안드레스 비예나(등록명 비예나)는 30득점을 폭발하며 승리를 이끌었고 레프트 듀오 정지석과 곽승석도 각각 17득점, 15득점을 기록하며 팀 승리에 힘을 보탰다.

1세트는 대한항공의 서브에이스, 현대캐피탈의 블로킹 맞대결로 팽팽하게 흘렀다. 양 팀은 결국 듀스 상황에 들어갔다. 대한항공 센터 김규민이 2번 연속 신영석을 블로킹하면서 세트를 끝냈다.

2세트 초반 현대캐피탈에 기선을 빼앗기며 6점 차까지 뒤졌던 대한항공은 비예나, 정지석, 곽승석의 고른 활약으로 16-16으로 따라잡았고 18-18에서는 김규민과 정지석의 활약으로 균형을 깨고 3점을 달아났다. 이후 세트포인트에서 비예나의 마무리 공격으로 세트스코어 2-0으로 달아났다.

그러나 대한항공은 3세트에 9번의 듀스 접전 끝에 전광인과 다우디 오켈로(등록명 다우디)를 앞세운 현대캐피탈에 세트를 내준 뒤 4세트에도 신영석·최민호의 중앙 공격을 막지 못해 20-25로 세트를 빼앗겨 승부를 5세트로 몰고 갔다.

대한항공은 5세트 10-9에서 현대캐피탈 이시우가 스파이크 서브를 때리다가 라인을 살짝 밟으면서 분위기가 가져온 뒤 매치포인트에서 곽승석의 백어택으로 승리를 마무리했다.

이어 열린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여자부 경기에서는 화성 IBK기업은행이 서울 GS칼텍스에 0-3(22-25 18-25 13-25)으로 패해 6승14패, 승점 18점으로 최하위에 머물렀다. /정민수기자 j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