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3 (월)

  • 흐림동두천 17.6℃
  • 흐림강릉 18.3℃
  • 서울 18.2℃
  • 대전 19.1℃
  • 흐림대구 20.0℃
  • 울산 19.3℃
  • 구름조금광주 21.3℃
  • 부산 19.0℃
  • 구름조금고창 20.9℃
  • 흐림제주 23.5℃
  • 맑음강화 18.3℃
  • 구름조금보은 19.1℃
  • 구름조금금산 18.9℃
  • 구름많음강진군 22.1℃
  • 구름많음경주시 19.0℃
  • 흐림거제 19.9℃
기상청 제공

김포시, 친환경 교통수단 공유 전기자전거 도입

200여대 도입 8월부터 운영
‘일레클’ 모바일 앱 활용 이용
기본요금 5분 1천원후 분당 100원

김포시가 친환경 교통수단으로 이용하게 될 공유 전기자전거 200대를 들여와 오는 8월부터 운행을 시작한다.

김포시는 정하영 김포시장이 지난 27일 ㈜나인투원 배지훈 대표와 이 같은 내용의 ‘공유 전기자전거 운영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김포에 도입되는 공유 전기자전거 ‘일레클’은 모바일 앱을 활용해 일정 요금을 내고 사용한 뒤 반납하는 방식으로, 현재 세종시 등 전국에서 1천여 대가 달리고 있다.

일레클은 앱에서 근처에 있는 자전거를 찾고 큐알(QR)코드를 스캔해 잠금장치를 푼 뒤 이용할 수 있다. 여기에 특정 장소에서 자전거를 대여하고 반납할 필요 없이 아무 곳에서나 편리하게 빌리고 반납할 수 있다는 것이 장점이다.

페달을 밟아야 전동 모터가 작동하며 시속 25㎞ 이상이 넘으면 모터가 작동을 멈추는 안전 시스템이 장착돼 있다. 단, 만 14세 미만은 이용할 수 없다.

이용가격은 처음 5분간 1천원의 기본요금이 부과되며 이후 1분당 100원씩이 붙는다. 이와 함께 이용 건당 120원의 보험료가 합산 부과될 예정이다.

일레클은 연중무휴 24시간 이용이 가능하며, 아침 7시부터 새벽 1시까지 콜센터, 카카오톡 채팅, 앱을 활용한 고객센터가 운영된다.

이번 협약에 따라 나인투원은 통합관제시스템을 통해 실시간으로 공유 전기자전거의 위치와 기기 상황을 파악하고 배터리 충전, 자전거 배치, 고장수리를 전담하는 유지관리팀을 배치한다.

시는 ‘김포시 자전거이용 활성화 조례’에 따라 자전거도로 개선과 보관소 확충 등 인프라 구축에 노력하기로 했다.

일레클은 오는 8월부터 9월까지 2개월간 시범운영과 개선기간을 거친 뒤 10월부터 2022년 9월까지 2년간 정식운영하고 별도 요청이 없을 경우 사업기간이 자동 연장된다.

시는 공유 전기자전거가 5㎞ 이내의 대중교통 거점과 목적지를 이어주는 저비용 중단거리 교통 서비스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정하영 시장은 “50만 김포시가 지속가능한 발전을 이루기 위해서는 친환경 교통수단의 도입이 필요하다”며 “도시철도 김포골드라인 개통에 이어 이번 일레클의 도입은 김포에 새로운 변화를 이끌어 낼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포=천용남기자 cyn50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