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7 (화)

  • 흐림동두천 24.0℃
  • 구름많음강릉 26.5℃
  • 흐림서울 24.7℃
  • 흐림대전 24.7℃
  • 구름조금대구 28.1℃
  • 구름조금울산 27.1℃
  • 구름많음광주 26.3℃
  • 구름많음부산 23.4℃
  • 구름많음고창 25.7℃
  • 구름조금제주 24.3℃
  • 흐림강화 22.5℃
  • 구름많음보은 25.3℃
  • 구름많음금산 25.1℃
  • 맑음강진군 27.1℃
  • 구름조금경주시 28.6℃
  • 구름많음거제 25.7℃
기상청 제공

김포시, 코로나19 무증상 해외입국자 관리 대폭 강화

7400번 버스로 거점정류소 수송
연계교통수단 마련 무접촉 이송
검체 채취 후 2주간 자가격리

김포시재난안전대책본부(본부장 정하영 시장)는 김포시로 들어오는 코로나19 무증상 해외입국자 관리를 대폭 강화하고 나섰다.

2일 시에 따르면 김포시는 지난달 30일부터 입국자들을 인천국제공항부터 7400번 버스로 거점정류소(고양 킨텍스)까지 수송한 뒤 다시 해당 지자체 특별 수송수단으로 이동시키고 있다.

김포시는 관용차 3대, 콜밴 3대 등 총 6대를 연계교통수단으로 마련하고 접촉자가 없도록 킨텍스에서 자택까지 이송하고 있다.

경기도는 1일부터 인천국제공항에서 자가용 이용이 어려운 입국자를 대상으로 전용 공항버스를 이용해 거점별 수송하기로 했다. 30일 저녁 입국자 한 명이 킨텍스에서 김포시의 교통수단을 이용해 자택으로 처음 이동했으며 집에 가기 전 선별진료소에서 검체를 채취하고 2주간의 자가격리에 들어갔다.

도는 1일부터 모든 해외입국 경기도민을 대상으로 증상과 상관 없이 검체 검사 실시 후 14일간의 자가격리를 의무화 했다.

시는 입국지역을 불문하고 모든 김포거주 입국자를 대상으로 검체 검사를 실시하며 자택격리가 어려운 사람에게는 김포시청소년수련원을 임시 격리시설로 제공할 예정이다.

정하영 시장은 “해외 입국자에 대한 혐오는 결코 바람직하지 않다. 다만 우리가 우려하는 것은 신뢰를 바탕으로 유지되는 공동체의 붕괴”라면서 “그 누구라도 자가격리수칙 위반 등 공동체의 신뢰를 배반하면 반드시 그 책임을 물을 것”이라고 밝혔다.

/김포=천용남기자 cyn50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