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1 (토)

  • -동두천 26.1℃
  • -강릉 20.8℃
  • 흐림서울 29.5℃
  • 구름많음대전 29.1℃
  • 흐림대구 28.5℃
  • 흐림울산 22.9℃
  • 흐림광주 27.7℃
  • 흐림부산 22.0℃
  • -고창 25.9℃
  • 흐림제주 24.7℃
  • -강화 27.7℃
  • -보은 26.9℃
  • -금산 28.0℃
  • -강진군 27.1℃
  • -경주시 23.9℃
  • -거제 21.9℃
기상청 제공

전국 219개 기초지방정부, 5일 국회서 기후위기 비상선언

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는 제25회 세계 환경의 날인 5일 오후 3시 30분 국회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대한민국 기초지방정부 기후위기비상선언’ 선포식을 한다고 4일 밝혔다.

이번 선포식에는 전국 226개 기초지방정부의 97%인 219개 시·군이 참여한다.

전국 시장·군수, 환경부 장관, 시민사회 활동가 등 1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리는 선포식에서 참석자들은 지금이 기후 위기 비상상황임을 선언한 뒤 기후 위기에 대응하기 위해 지방정부가 적극적인 역할을 수행할 것을 다짐할 예정이다.

또 정부와 국회가 이른 시일 안에 국가적 차원의 기후 위기 비상상황을 선언하고, 국가 온실가스 감축 목표를 ‘2050년 탄소 중립’으로 정할 것을 요구하기로 했다.

탄소 중립은 온실가스 발생량에 상응하는 감축 활동을 이행해 실제 온실가스 배출량이 ‘0’이 되는 상태를 말한다.

협의회 대표회장인 염태영 수원시장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 과정에서 중앙·지방 정부 간 협력이 주효했던 것처럼 기후 위기 대응에 지방정부 역할이 매우 중요하다”며 “이번 선언을 통해 전국 기초정부가 기후 위기 대응에 필요한 조치를 적극적으로 수립해 실행하는 결정적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주철기자 jc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