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16 (일)

  • 맑음동두천 -1.8℃
  • 맑음강릉 3.8℃
  • 맑음서울 -1.1℃
  • 맑음대전 0.7℃
  • 맑음대구 4.3℃
  • 맑음울산 6.5℃
  • 구름많음광주 1.2℃
  • 맑음부산 7.8℃
  • 흐림고창 0.3℃
  • 흐림제주 5.7℃
  • 맑음강화 -1.6℃
  • 맑음보은 0.0℃
  • 맑음금산 0.7℃
  • 흐림강진군 2.5℃
  • 맑음경주시 5.2℃
  • 맑음거제 6.0℃
기상청 제공

인천시, 만도리해역에 어린 꽃게 100만 마리 방류

인천시 수산자원연구소는 서해안 꽃게 자원 회복을 위해 17일 지역 어업인들이 참여한 가운데 강화군 만도리해역에 자체 생산한 어린 꽃게 100만 마리를 방류했다고 밝혔다.


이날 방류된 어린 꽃게는 지난 5월 부화한 것으로, 경기도해양수산자원연구소의 전염병 검사를 통해 건강한 종자로 판정된 1㎝ 이상의 우량 종자들이다. 어린 꽃게는 내년 봄부터 어획이 가능한 크기로 자라게 돼 어업인들의 소득증대에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


인천은 꽃게의 서식·산란에 가장 적합한 환경으로 전국 생산량의 40%를 차지하는 국내 제일의 꽃게 산지이지만 매년 자원량이 감소, 자원량 회복을 위해 지속적인 방류사업이 필요한 실정이다.


앞서 수산자원연구소는 지난 4~5월에도 어린 점농어 21만 마리를 영종·영흥해역에, 어린 전복 10만 마리를 승봉해역에 각각 방류한 바 있다.


노광일 시 수산자원연구소장은 “자원 조성을 위한 방류는 어업인 소득증대에 크게 도움이 되는 사업”이라며 “앞으로 연평해역에 어린 꽃게 90만 마리와 함께 참조기·주꾸미·갑오징어·바지락 등 145만 마리의 우량 종자를 자체 생산해 방류하는 등 풍부한 수산자원 조성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