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08 (토)

  • 구름조금동두천 26.3℃
  • 흐림강릉 22.2℃
  • 구름많음서울 26.0℃
  • 대전 24.7℃
  • 대구 24.7℃
  • 흐림울산 24.4℃
  • 흐림광주 26.6℃
  • 천둥번개부산 25.0℃
  • 흐림고창 26.8℃
  • 흐림제주 31.2℃
  • 구름많음강화 26.0℃
  • 흐림보은 24.3℃
  • 흐림금산 23.8℃
  • 흐림강진군 27.1℃
  • 흐림경주시 22.3℃
  • 흐림거제 25.4℃
기상청 제공

박윤국 포천시장, 순환도시로 성장 위해 노력

전철7호선 연장, 국책 사업인 양수발전소 유치 등 성과

콤팩트 도시로, 정체된 도시가 아닌 순환 도시로 나갈 것

 

민선7기 취임 2주년을 맞은 박윤국 포천시장이 지난 1일 한탄강 지질공원센터 잔디 광장에서 언론인과의 간담회를 갖고 지난 2년의 성과를 소개하고, 후반기 시정운영의 포부를 밝혔다.


박윤국 시장은 이날 인사말에서 “지난 2년간 전철7호선 연장, 국책 사업인 양수발전소 유치 등 많은 것을 이뤘다”며 “앞으로 포천은 전철7호선과 연계한 역세권 콤팩트 도시로, 정체된 도시가 아닌 순환 도시로 성장해 나갈 것”이라고 했다.


포천시의 가장 큰 문제점으로 교통문제를 꼽은 박 시장은 현재 추진 중인 각종 도로확포장 등 사업을 기반으로 한 지역발전을 세세하게 소개했다.


“2년간 긴 터널을 빠져 나와 가보지 않은 길을 가고 있다”는 박 시장은 “포천시는 교육, 주거, 환경등 세계문화 유산의 도시로 발전 하는데 총력을 다 하겠다”며 “무엇보다 불법 설계변경으로 지역의 환경을 위협하고 있는 석탄발전소 문제와 관련해 끝까지 해결을 하겠다”고 말했다.


석탄발전소를 원래 구상대로 친환경에너지 발전시설로 전환시켜 내겠다는 것이다.


주거와 교통문제에 대해서 박 시장은 “7호선 연장과 연계한 역세권을 개발해 100만평 규모의 택지 개발 사업으로 압축된 도시로 만들겠다”며 “현재 병목 현상이 심각한 신북IC와 연결되는 43번 국도의 확ㆍ포장 사업, 동서간 순환도로 건설, 수원산 터널의 조기 착공 및 완공, 외곽 순환 고속도로 연결 등 국책 사업을 추진하겠다”고 했다.


박 시장은 “이러한 국책 사업은 시장 혼자 할 수 있는 일이 아니다. 지역 국회의원의 도움이 절실하다. 당을 떠나 언제라도 국회의원들과 함께 중앙 부처를 찾아가 관철시키겠다”며 “포천시 발전에 여야가 따로 없다”고 협치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박윤국 시장은 “일자리는 IT산업 등 새로운 사업과 접목시키고, 관광 산업 등을 통한 청년 일자리 창출에 주력 하겠다”고 말하고 “세종시가 행정 도시로, 서울시가 경제 도시로 인식 되듯이 포천시는 스포츠 산업과 접목한 일자리 창출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 경기신문/포천 = 문석완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