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16 (일)

  • 흐림동두천 25.5℃
  • 흐림강릉 29.5℃
  • 흐림서울 25.6℃
  • 구름많음대전 25.9℃
  • 맑음대구 27.7℃
  • 구름조금울산 27.4℃
  • 맑음광주 25.2℃
  • 맑음부산 26.0℃
  • 구름조금고창 25.1℃
  • 맑음제주 28.0℃
  • 흐림강화 25.4℃
  • 구름많음보은 22.6℃
  • 구름많음금산 23.2℃
  • 구름조금강진군 23.7℃
  • 구름조금경주시 25.4℃
  • 맑음거제 25.9℃
기상청 제공

민경욱에 투표용지 건넨 제보자 구속

구리시 개표장에서 투표용지 6장 가지고 나와
의정부지법, '증거인멸‧도주우려' 구속영장 발부
민경욱 "공익제보자 절도범으로 몰아 구속" 주장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당시 개표장에 있던 투표용지를 가지고 나와 민경욱 전 의원에게 전달한 제보자가 구속됐다.

 

의정부지법 김주경 영장전담판사는 6일 투표용지를 외부로 유출한 혐의를 받는 이모씨에 대한 구속 전 피의자 심문에서 "증거인멸과 도주 우려가 있다"며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앞서 의정부지검은 공직선거법 위반 등의 혐의으로 이씨에 대한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이씨는 지난 4월 15일 구리체육관에 마련된 개표장에서 투표용지 6장을 가지고 나온 혐의를 받고 있다.

 

이씨는 이 투표용지를 민 전 의원에게 전달했고, 민 전 의원은 이를 근거로 투표 조작 의혹을 제기했다. 해당 투표용지는 구리시 수택2동 제2투표구의 잔여투표용지로 확인됐다.

 

이에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투표용지 탈취 행위로 규정하고 지난 5월12일 대검에 수사를 의뢰했으며 대검은 의정부지검에 사건을 배당했다.

 

검찰에 이씨에게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 외에도 야간방실침입절도 혐의도 적용했다.

 

야간방실침입절도는 밤에 다른 사람이 관리하는 방이나 사무실에 들어가 물건을 훔치는 것으로 야간 주거침입절도와 비슷하다.

 

한편 이날 민 전의원과 지지자, 보수 성향 유튜버 등 20여명은 의정부지법 앞에서 집회를 열고 "검찰이 부정선거 증거를 국회의원에게 전달한 공익제보자를 구속하려 한다"고 주장했다.

 

[ 경기신문 = 고태현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