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14 (금)

  • 흐림동두천 26.8℃
  • 구름많음강릉 31.5℃
  • 흐림서울 27.7℃
  • 구름많음대전 30.8℃
  • 구름조금대구 34.9℃
  • 구름조금울산 31.9℃
  • 구름많음광주 32.0℃
  • 구름많음부산 28.1℃
  • 구름많음고창 30.8℃
  • 맑음제주 34.2℃
  • 흐림강화 25.4℃
  • 구름많음보은 30.2℃
  • 구름많음금산 31.0℃
  • 구름많음강진군 30.8℃
  • 구름많음경주시 34.1℃
  • 구름조금거제 27.3℃
기상청 제공

한국프로축구연맹, K리그 드림어시스트 출범식

연맹, 현대오일뱅크, KFA 축구사랑나눔재단 참여
축구유망주 대상 1:1 멘토링 프로그램으로 축구선수 꿈 지원
코로나19 영향으로 대표멘티 참석한 일부 언택트로 진행

 

한국프로축구연맹은 14일 서울시 종로구 아산정책연구원에서 사회공헌 캠페인 ‘K리그 드림어시스트’ 출범식을 개최했다.

 

연맹이 공식 후원사인 현대오일뱅크와 대한축구협회(KFA) 축구사랑나눔재단 등과 함께한 이날 출범식에는 한웅수 연맹 사무총장과 최영일 대한축구협회 부회장(KFA 축구사랑나눔재단 이사), 송지헌 현대오일뱅크 전무, 김형식 바른세상병원 원장을 비롯해 조원희, 김형일, 김용대, 황진성, 이윤표 등 멘토들이 참석했다.

 

이날 출범식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대표 멘티를 제외한 나머지 멘티들이 온라인 화상회의 방식으로 행사에 참여하는 일부 언택트 형태로 멘토와 멘티들의 상견례가 진행됐다.

 

‘K리그 드림어시스트’는 전·현직 K리그 선수들이 축구선수를 꿈꾸는 축구유망주를 대상으로 1:1 멘토링 프로그램을 제공해 계속해서 축구선수의 꿈을 가지고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멘토링 프로그램이다.

 

멘토에는 조원희, 김형일, 김용대 등 K리그 레전드를 비롯해 조현우, 이근호(이상 울산), 김문환(부산), 이승모(포항) 등 K리그를 대표하는 현역 축구선수 20명도 참여한다.

 

멘토들은 이달부터 오는 12월까지 6개월간, 멘티와 시간을 함께 보내며 축구 기술을 비롯해 ‘꿈’, ‘친구와 가족’, ‘진학’ 등의 주제로 좋은 축구선수로 성장을 위한 인생 멘토의 역할도 수행한다.

 

K리그와 현대오일뱅크, KFA축구사랑나눔재단은 올해 연말까지 월 1회 이상 멘토링 프로그램과 축구용품을 제공할 예정이며 K리그의 다른 파트너인 롯데칠성음료(음료 지원), 고알레(축구용품 지원), 크라운(스낵바 지원), 바른세상병원(의료서비스 지원) 등도 선수들의 성장을 위해 다양한 지원을 약속했다.

 

연맹 관계자는 “축구 레전드는 물론 대표 현역 선수들이 참여한 이번 프로그램이 축구선수를 꿈꾸는 어린 선수들에게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 경기신문 = 정민수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