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19 (토)

  • 구름조금동두천 15.1℃
  • 맑음강릉 19.2℃
  • 맑음서울 19.0℃
  • 맑음대전 18.0℃
  • 맑음대구 16.4℃
  • 맑음울산 17.2℃
  • 맑음광주 16.9℃
  • 맑음부산 18.7℃
  • 맑음고창 15.6℃
  • 맑음제주 19.8℃
  • 맑음강화 16.3℃
  • 구름조금보은 12.3℃
  • 맑음금산 13.9℃
  • 맑음강진군 14.7℃
  • 맑음경주시 15.0℃
  • 맑음거제 15.8℃
기상청 제공

용인시, 2025년 용인도시관리계획 재정비안 공람 진행

 

용인시 도시지역 내 녹지지역 일부가 주거지역으로, 비도시지역의 농림지역 일부가 관리지역으로 변경된다.

 

시는 4일 이 같은 내용의 도시관리계획 재정비안을 만들어 오는 5일부터 9월 2일까지 주민의견을 청취하기 위한 공람을 진행한다.

 

이번 계획은 2015년 결정된 ‘2020년 용인도시관리계획’을 2025년을 목표로 재정비하는 것으로, 상위계획인 ‘2035년 용인도시기본계획’에서 승인된 사항과 최근의 도시여건 변화 등을 반영했다.

 

현행 ‘국토의 계획 및 이용에 관한 법률’은 시장이 5년마다 기존의 용도지역‧지구‧구역과 지구단위계획 및 도시계획시설 등을 재검토해 도시관리계획을 재정비하도록 하고 있다.

 

이번 용인도시관리계획 재정비(안)은 자연녹지지역 내 공동주택이 들어선 곳과 농업진흥지역 및 보전산지 해제지역 등의 용도지역을 현실화하고 자연취락지구 일부를 조정한 것이 특징이다.

 

또 보전가치가 떨어지는 일부 도시자연공원구역을 조정하고, 장기미집행 도시계획시설 폐지와 신규 도시계획시설 설치 등에 관한 계획을 포함하도록 했다.

 

구체적으로 용도지역과 관련해 도시지역 내 녹지지역은 생산녹지지역 241만㎡와 보전녹지지역 24만1000㎡를 축소하고 자연녹지지역을 148만.3000㎡ 늘렸다.

 

아울러 제2종일반주거지역 70만6000㎡, 제2종전용주거지역 38만㎡ 등 총 117만8000㎡의 주거지역을 늘리도록 했다.

 

비도시지역에선 농림지역 110만5000㎡를 관리지역으로 변경하는데, 계획관리지역 68만㎡와 생산관리지역 36만2000㎡ 등이 예정됐다.

 

용도지구와 관련해선 특화경관지구 4만5000㎡가 감소하고 자연취락지구 3만1000㎡가 증가하게 된다.

 

구체적인 재정비(안)은 용인시청 도시정책과와 각 구청 건축허가과에 비치된 도면을 열람해서 확인하면 된다.

 

재정비(안)에 대한 의견이 있는 경우 공람 시작일부터 공람 완료 후 7일 이내에 서면으로 의견을 제출할 수 있다.

 

[ 경기신문/용인 = 신경철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