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0 (일)

  • 맑음동두천 14.1℃
  • 맑음강릉 16.0℃
  • 맑음서울 18.5℃
  • 맑음대전 16.5℃
  • 맑음대구 17.3℃
  • 맑음울산 16.9℃
  • 맑음광주 18.3℃
  • 맑음부산 19.8℃
  • 맑음고창 16.5℃
  • 맑음제주 20.5℃
  • 맑음강화 15.2℃
  • 맑음보은 11.7℃
  • 맑음금산 13.7℃
  • 맑음강진군 17.6℃
  • 맑음경주시 14.7℃
  • 맑음거제 17.0℃
기상청 제공

수기사, 가평 일대 피해복구 두팔 걷고 나섰다

 

육군 수도기계화보병사단이 가평군 일대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지역 주민들을 위해 나섰다.

 

약 200명의 장병과 굴삭기·덤프트럭·살수차 등 장비 약 30대 등 가용자원을 총동원하여 대민지원작전을 전개한 것이다.

 

가평군은 지난달 31일부터 시작된 비로 400㎜가 넘는 강수량을 기록하고 있으며, 지역 내 도로와 가옥이 침수되고 산사태가 발생하는 등 심각한 피해가 발생했다.

 

이에 수기사 전 장병들은 지역주민의 생활 안정화를 위해 가평군 일대 침수지역에 투입되어 가구 및 상가 60여 채 정리, 세탁 및 건조 지원, 토사 제거, 도로 복구, 배수로 정비, 대민의료지원, 방역활동 등 지원활동을 실시했다.

 

가평군 청평면 일대에서 대민지원에 나서고 있는 기적대대 3포대장 나윤호 대위는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지키는 것이 군인의 사명으로 피해를 입은 지역 주민들이 하루빨리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사단 군수참모 류호주 중령은 “이번 수해로 어려움을 겪는 지역주민의 고통을 함께하며 조금이나마 근심을 덜어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수해복구 지원에 앞장서겠다”고 전했다.

 

사단은 집중호우로 수해피해를 입은 지역주민들이 빠르게 일상생활에 돌아갈 수 있도록 지자체와 협력체제를 통해 적극적으로 대민지원에 나설 계획이다.

 

한편, 사단은 피해지역 복구 대민지원 간 사전 안정성 평가를 실시하고 코로나19 및 수인성 질병 감염 예방활동을 철저하게 진행하고 있다.

 

[ 경기신문/가평 = 김영복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