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19 (토)

  • 구름조금동두천 13.4℃
  • 맑음강릉 17.3℃
  • 구름많음서울 19.0℃
  • 맑음대전 16.3℃
  • 맑음대구 13.9℃
  • 맑음울산 15.8℃
  • 맑음광주 15.7℃
  • 맑음부산 17.7℃
  • 맑음고창 13.7℃
  • 구름조금제주 17.2℃
  • 구름많음강화 19.4℃
  • 구름많음보은 11.6℃
  • 맑음금산 12.6℃
  • 맑음강진군 13.9℃
  • 맑음경주시 12.3℃
  • 맑음거제 14.0℃
기상청 제공

파주, 산사태 우려지역 선제적 대피 조치

 

파주시는 8일 낮 산사태 주의보를 발령한 데 이어, 같은 날 저녁 9시를 기해 산사태 취약지역 13개소 인근 거주주민에게 대피명령을 내렸다.

 

연이은 강우로 지반이 많이 약해져 산사태로 인한 인명 및 재산 피해가 전국에서 잇따르는 가운데 산사태 위기경보가 심각 단계로 격상된 데 따른 조치다. 주민대피 명령을 통해 산사태 취약지역 등으로 지정된 광탄면, 적성면, 탄현면, 파평면 거주 19가구, 46명의 주민을 경로당, 마을회관 등 지정장소로 대피시켰다.

 

최종환 시장은 해당 읍·면장에게 대피소에 머무는 주민들에 대한 구호품 지급 및 대피소 운영에 만전을 기할 것을 지시하고, 직접 대피소를 방문해 주민들을 위로했다.

 

파주시는 지난달 31일 호우주의보 발령 이후, 산사태 대응을 위한 자체 상황근무에 돌입해 24시간 산사태정보시스템을 가동 중이다. 또한 6개조 26명으로 산사태 예방단을 구성해 산사태 취약지와 우려지역에 대한 순찰과 응급복구를 시행했다. 특히 임야에 설치된 태양광 발전시설 14개소, 중‧대형 산지전용지 140개소를 점검해 사면 유실 및 배수시설 보강 등 조치가 필요한 현장에 대해 현장조치를 지시하고 응급상황에 즉각적으로 대처할 수 있도록 하는 등 폭우로 인한 산림재해 예방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

 

한편, 파주시는 지난 3일에도 주민대피 명령을 통해 조리읍 산사태 취약지역 주민 59명을 마을회관으로 대피시켜 산사태로 인한 인명피해 발생을 예방한 바 있다.

 

[ 경기신문/파주 = 최연식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