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19 (토)

  • 맑음동두천 14.2℃
  • 맑음강릉 17.7℃
  • 구름조금서울 18.7℃
  • 맑음대전 16.4℃
  • 맑음대구 13.7℃
  • 맑음울산 15.1℃
  • 맑음광주 16.3℃
  • 맑음부산 16.9℃
  • 맑음고창 13.8℃
  • 맑음제주 17.5℃
  • 구름많음강화 18.5℃
  • 구름많음보은 11.9℃
  • 맑음금산 13.1℃
  • 맑음강진군 13.6℃
  • 맑음경주시 12.8℃
  • 맑음거제 14.2℃
기상청 제공

경기도, 군급식에 접경지역 친환경농산물 공급 확대

경기도가 군부대 접경지역 친환경농가들의 농산물 공급 확대를 위해 양파, 감자, 마늘 수매를 진행하고 있다고 9일 밝혔다.

올해 수매물량은 감자 323t, 양파 496t, 마늘 20t 등 총 840t 가량으로 지난해에 비해 10%이상 증가한 물량으로, 수매대상은 김포·파주·포천·연천·양주·고양 등 경기도 6개 접경지역 친환경농가들이다.

경기도는 지난해부터 군 장병들에게 건강한 먹거리를 제공하고, 농가들에게는 판로 걱정을 덜어주기 위해 군납 계약재배 시스템을 구축, 실행하고 있다.

접경지역 지원 특별법에 근거한 것으로 지역 농산물 공급을 확대하기 위한 '경기도 군급식 공급체계 개선사업'의 일환이다.

도는 올해 사업 2년차를 맞아 계약재배 수매 시스템을 포함, 물류 운송, 검수검품·불만사항 대응, 수발주, 정산 등 단계적으로 경기도형 군납 공급체계를 안정화하고 있다.

특히 올해는 코로나19로 인해 학교급식 공급량이 대폭 축소돼 계약재배 친환경농가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에서 군급식용으로 학교급식용 물량이 일부 수매돼 접경지 농가들의 시름을 상당부분 해소할 수 있게 됐다.

박종민 친환경급식지원센터장은 "친환경농산물 군급식 공급은 접경지역 농민들의 소득증대에 따른 지역경제 활성화뿐만 아니라 군 장병의 먹거리 질 향상에도 도움을 줄 수 있다"며 "앞으로 군부대에 친환경농산물을 지속 공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도는 지난달 28일 김충범 경기도 농정해양국장과 김상기 경기도친환경농업인연합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지상작전사령부와 친환경농산물 군공급 확대와 관련한 간담회를 진행하기도 했다.

[ 경기신문 = 박건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