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4 (목)

  • 구름많음동두천 16.1℃
  • 흐림강릉 17.5℃
  • 구름많음서울 18.0℃
  • 구름많음대전 18.3℃
  • 구름많음대구 18.3℃
  • 흐림울산 19.4℃
  • 구름많음광주 17.6℃
  • 흐림부산 19.7℃
  • 구름많음고창 16.4℃
  • 제주 20.9℃
  • 구름많음강화 17.1℃
  • 구름많음보은 13.4℃
  • 구름많음금산 15.8℃
  • 흐림강진군 17.5℃
  • 흐림경주시 17.1℃
  • 구름많음거제 19.6℃
기상청 제공

가평군, 긴급복지사업 지원 기준 한시적 확대

 

가평군은 생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위기가구 지원을 위해 긴급지원 및 경기도형 긴급복지사업을 이달부터 추가 확대 시행한다고 10일 밝혔다.

 

긴급지원 및 경기도형 긴급복지사업은 위기에 처한 가구를 신속하게 지원해주는 사업으로 생계비,의료비, 주거비 등을 지원한다.

 

긴급지원사업 대상은 기준중위소득 75% 이하, 재산기준이 1억100만원에서 1억7000만원으로, 경기도형 긴급복지사업은 중위소득 90% 이하, 재산기준이 2억2100만원으로 확대된다.

 

이로 인해 지난 4월 한시적으로 확대되었던 긴급지원사업과 경기도형 긴급복지사업이 이달부터 더 완화된 기준으로 복지사각지대 해소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신청은 읍·면 행복복지센터 및 군 복지정책과로 신청, 접수하면 된다.

 

한편, 군은 코로나19 상황이 지속됨에 따라 급격히 소득이 감소한 자영업자, 특수형태 근로종사자, 프리랜서 등에 대한 지원도 지속적으로 유지하고 있는 등 위기상황을 종합적으로 고려하여 군 생활보장심의를 활용해 적극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 경기신문/가평= 김영복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