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3 (수)

  • 구름많음동두천 19.1℃
  • 흐림강릉 17.5℃
  • 구름많음서울 21.1℃
  • 흐림대전 20.1℃
  • 흐림대구 20.3℃
  • 흐림울산 21.0℃
  • 흐림광주 19.9℃
  • 흐림부산 22.6℃
  • 흐림고창 21.2℃
  • 흐림제주 21.3℃
  • 구름많음강화 19.9℃
  • 구름많음보은 19.7℃
  • 구름많음금산 21.0℃
  • 흐림강진군 20.7℃
  • 흐림경주시 20.1℃
  • 흐림거제 22.1℃
기상청 제공

남원 찾은 민주당 당권 주자들, "추가 특별재난지역에 포함 될 것"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의원, 김부겸 전 의원, 박주민 의원 등 당 대표 후보들과 최고위원 후보들은 12일 전북 남원 수해 피해지역을 찾아 복구작업을 도우며 신속한 지원을 약속했다. 

 

이날 민주당이 찾은 전북 남원 금지면은 섬진강 유역 제방유실로 농경지와 도로 등이 침수 피해를 입은 곳이다. 밭에는 물이 채 빠지지 않아 고추 등 모종들은 축 늘어져 있었다. 포크레인 등 중장비들이 동원돼 침수된 가전제품을 들어내는 작업에 한창이었다. 
 

당권 주자인 이낙연 의원은 이 자리에서 "남원시는 지난주 발표된 특별재난지역에 포함돼 있지 않지만, 수일 이내로 추가 선포가 있을 것"이라며 "남원시 전체가 포함되거나, 피해가 심한 면 몇 개라도 들어가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임시주택이 빨리 지어지도록 정부에 제안하겠다"고 말했다. 

 

또 다른 당권 주자인 김부겸 전 의원은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로 인한 어려움에 수해까지 더해진 아픔을 국민이 함께 느낀다"며 "문재인 정부가 빨리 피해를 복구할 수 있도록, 차질이 없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박주민 의원은 "호우피해 관련 추가경정예산(추경) 논의 속도를 빨리해서 실질적인 지원이 이뤄지도록 해야 한다"며 "피해 복구를 위해 정부와 당 차원에서도 모든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이날 민주당 지도부 출마자들과 의원들, 당직자 등 50여명은 피해를 본 주택에 방문해 삽으로 토사를 치우고 짐을 옮기는 등 봉사활동을 했다.  

 

민주당은 앞서 11일에는 김태년 원내대표를 비롯한 원내대표단 의원들이 충북 음성군을 방문했고, 13일에는 이해찬 대표와 최고위원, 주요 당직자들이 강원 철원군 동송읍 이길리를 찾을 예정이다.


[ 경기신문 = 정영선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