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0 (일)

  • 맑음동두천 15.3℃
  • 맑음강릉 16.7℃
  • 맑음서울 19.5℃
  • 맑음대전 17.2℃
  • 맑음대구 17.4℃
  • 맑음울산 18.1℃
  • 맑음광주 19.0℃
  • 맑음부산 20.8℃
  • 맑음고창 16.7℃
  • 맑음제주 21.0℃
  • 맑음강화 15.2℃
  • 맑음보은 12.6℃
  • 맑음금산 14.6℃
  • 맑음강진군 18.1℃
  • 맑음경주시 15.6℃
  • 맑음거제 17.5℃
기상청 제공

한-중 두 나라 우호협력 증진에 한 뜻

싱하이밍 주한중국대사 14일 인천 방문...박남춘 시장과 환담

 

 박남춘 인천시장과 싱하이밍(邢海明) 주한중국대사는 한·중 간 상호 우호 협력 증진에 노력하기로 했다.


인천시는 박 시장과 싱 대사가 14일 송도 G타워에서 면담을 가졌다고 밝혔다. 싱하이밍 대사가 인천을 방문한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인천경제자유구역청 홍보관과 주인천웨이하이대표처 등을 둘러보았다.


박 시장은 싱 대사의 부임을 축하하며, 인천 방문을 진심으로 환영한다고 전했다. 특히 인천을 처음 찾은 만큼 인천에 대해 좋은 이미지를 갖고 앞으로 자주 찾아주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싱 대사는 “박 시장을 포함한 인천시민들의 환대에 감사하며, 경제자유구역 등 인천을 이해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됐다”고 밝힌 뒤 “앞으로도 한·중 우호 협력을 위해 중국대사관이 더욱 노력할 것”이라며 인천시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했다.


박 시장과 싱 대사는 올해 초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웠던 상황에서 인천시와 중국 자매우호도시가 위로서한문 및 구호물품을 서로 지원하고 격려했던 점, 코로나19 한국 1호 확진자였던 중국인 환자가 인천의료원에서 치료를 받고 완치 후 귀국했던 사례 등을 주제로 얘기를 나누며 코로나19 대처를 위해 앞으로도 두 나라 간 협력이 필요하다는 점에 의견을 같이 했다.


특히 박 시장은 인천과 웨이하이가 한·중 FTA 경제협력 시범도시로서 각각 대표처를 두고 현지에서 활발한 경제협력 활동을 하고 있는 등 인천이 한·중 관계에서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다는 점을 강조했다.


싱 대사는 박 시장과의 면담에 이어 주인천 웨이하이대표처에서 삼성바이오로직스, 셀트리온 등 11개 기업들과 간담회를 열고 기업 간 두 나라 경제협력교류 방안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톈진 출신인 싱하이밍 대사는 남북한 대사관에서 약 30년 간을 근무한 ‘한반도 전문가’로 꼽힌다.

[ 경기신문 / 인천 = 유희근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