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6 (토)

  • 구름많음동두천 13.8℃
  • 흐림강릉 17.1℃
  • 구름많음서울 16.7℃
  • 구름많음대전 16.7℃
  • 구름많음대구 16.3℃
  • 구름많음울산 17.9℃
  • 구름많음광주 20.1℃
  • 구름많음부산 18.3℃
  • 구름많음고창 17.4℃
  • 구름많음제주 21.7℃
  • 구름많음강화 17.2℃
  • 구름많음보은 12.5℃
  • 구름많음금산 15.1℃
  • 구름많음강진군 19.4℃
  • 구름많음경주시 13.9℃
  • 구름많음거제 17.6℃
기상청 제공

더불어민주당 경기도당 ‘59개’ 지역위원회, 수해복구에 구슬땀.

 

더불어민주당 경기도당과 경기도당 소속 59개 지역위원회가 14일 기록적인 장마로 인해 피해를 입은 전국 곳곳에서 수해복구 작업에 참여해 구슬땀을 흘렸다.

 

더불어민주당 경기도당은 지난 7일 안성지역 수해복구 참여를 시작으로 용인, 이천, 연천, 전남 구례 등 수해를 입은 지역으로 지역위원회 소속 당원들이 방문해 봉사활동을 진행했으며, 이날부터 17일까지 집중 수해복구 활동 기간으로 선정해 각 지역위원회 당원 봉사자들과 수해 지역 봉사활동을 연계해 지원하고 있다.

 

특히 이날 경기도당 소속 국회의원과 지방의원, 당원 등 모두가 힘을 다해 수해복구와 예방대책 마련을 위해 노력할 것을 약속했다.

 

또 경기도당 당원들을 대상으로 수해복구 성금 모금을 진행해 전달할 예정이다.

 

더불어민주당 경기도당 관계자는 “기후변화로 발생한 이번 집중호우와 수해 피해 복구에 정당을 떠나 모든 국민이 함께해주시는 것에 감사의 인사를 드린다”며 “앞으로 국민과 경기도민 속에서 함께하는 더불어민주당 경기도당이 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 경기신문 = 박건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