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6 (월)

  • 맑음동두천 8.0℃
  • 맑음강릉 14.0℃
  • 맑음서울 10.2℃
  • 맑음대전 9.6℃
  • 맑음대구 11.5℃
  • 맑음울산 14.3℃
  • 맑음광주 11.9℃
  • 맑음부산 17.1℃
  • 맑음고창 9.8℃
  • 구름조금제주 17.4℃
  • 맑음강화 9.9℃
  • 맑음보은 6.8℃
  • 맑음금산 5.8℃
  • 구름조금강진군 13.2℃
  • 맑음경주시 12.0℃
  • 맑음거제 14.7℃
기상청 제공

삼성전자, 반도체 온라인 교육을 통해 이공계 꿈나무 육성

임직원들이 직접 제작하고 강사로 나서는 '반도체응용과학교실'
반도체 원리와 응용 실습 온라인 과학교실 통한 사회공헌 가치 실현

 

삼성전자가 지역사회 이공계 인재육성을 위해 용인시 청소년을 대상으로 ‘반도체응용과학교실’을 시작한다고 16일 밝혔다.

 

심성전자는 2013년부터 반도체 사업장 인근지역을 대상으로 반도체과학교실을 운영, 반도체를 통해 과학 기초 원리를 배우는 실습형 교육을 진행 중이다.

 

용인시 학생을 대상으로 처음 선보이는 ‘반도체응용과학교실’은 반도체과학교실의 심화과정으로 시스템반도체(AP, 이미지센서 등)의 원리를 배우고 코딩을 통해 반도체 응용과 제어를 실습하는 온라인 과학교실이다.

 

삼성전자 임직원들은 교육을 위해 평일 저녁과 주말을 활용해 커리큘럼 개발, 촬영, 편집에 이르는 모든 과정을 직접 준비했다.

 

아울러 온라인 교육운영과정에도 임직원들이 멘토로 참여해 참가 학생들의 학습을 지원할 예정이다. 실습 키트 및 교육 제작비는 전액 임직원 기부금으로 마련했다.

 

삼성전자는 올해 하반기에는 용인시교육지원청이 선정한 80명을 대상으로 교육을 시범운영하며 향후 대상 인원과 지역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이를 위해 용인시교육지원청은 강사로 참여한 삼성전자 임직원 10명을 용인교육지원청 부설 영재교육원 지도교사로 위촉했으며, 위촉 기간은 오는 11월 25일까지다.

 

삼성전자 용인사회공헌센터장 김종헌 전무는 “학생들이 교과 과정에서는 쉽게 접하기 어려운 이공계 분야의 체험 기회를 주고 싶었다”며 “앞으로도 많은 청소년들이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삼성전자는 ‘함께가요 미래로! Enabling People’이라는 사회공헌 목표를 가지고 청소년 교육사업과 지역사회 복지 지원사업을 통해 사회적 가치를 실천 중이다.

 

[ 경기신문/용인 = 신경철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