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3 (금)

  • 맑음동두천 12.6℃
  • 맑음강릉 16.0℃
  • 맑음서울 11.7℃
  • 맑음대전 15.0℃
  • 맑음대구 15.2℃
  • 맑음울산 16.1℃
  • 맑음광주 15.0℃
  • 맑음부산 16.8℃
  • 맑음고창 13.6℃
  • 구름조금제주 16.5℃
  • 맑음강화 11.6℃
  • 맑음보은 13.5℃
  • 맑음금산 13.7℃
  • 맑음강진군 15.7℃
  • 맑음경주시 15.7℃
  • 맑음거제 16.0℃
기상청 제공

고양 정신요양시설 입소자 5명 추가 확진…확진자 28명으로 늘어

 

고양시는 일산동구 정신요양시설 박애원 입소자 5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추가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22일 밝혔다.

 

50~70대 입소자 5명(고양시 366~370번)은 지난 21일  일산동구보건소 이동검진 검사를 받고 이날 저녁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에 따라 박애원에서 코로나19 확진자는 지난 15일 최초 발생산 인천 계양구 124번 환자를 포함해 총 28명으로 늘었다.

 

28명 중 입소자가 25명, 종사자 2명, 사회복무요원 1명이다. 박애원 전체 입소자는 229명이며 시설 종사자 등을 포함하면 총 283명이다.

 

현재 박애원에는 211명이 코호트 격리 중이다. 보건당국은 확진자들에 대한 격리병상을 경기도에 요청하고, 심층 역학조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일산동구보건소는 확진된 50대부터 70대 입소자 5명에 대해 격리병상을 요청하고, 심층역학조사가 이어질 예정이다.

 

[ 경기신문 / 고양 = 고태현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