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8 (수)

  • 구름조금동두천 18.9℃
  • 맑음강릉 17.9℃
  • 구름많음서울 17.7℃
  • 구름조금대전 20.1℃
  • 연무대구 20.4℃
  • 맑음울산 20.3℃
  • 연무광주 20.8℃
  • 구름많음부산 22.0℃
  • 구름조금고창 19.4℃
  • 흐림제주 19.2℃
  • 구름많음강화 17.0℃
  • 맑음보은 19.0℃
  • 맑음금산 19.5℃
  • 구름많음강진군 20.2℃
  • 맑음경주시 20.4℃
  • 흐림거제 19.3℃
기상청 제공

'파주병원 탈출' 사랑제일교회 신도 완치 퇴원과 동시에 체포

경찰, 감염병 예방법 위반·절도·건조물 침입 등 혐의로 구속영장 신청 예정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고 병원에서 격리 치료 중 탈출했던 사랑제일교회 신도가 완치돼 퇴원과 동시에 경찰에 체포됐다.

 

23일 파주경찰서에 따르면 경찰은 이날 오전 10시 경기도의료원 파주병원에서 코로나19 치료를 받고 퇴원하는 50대 A씨를 체포했다.

 

평택시 177번 확진자인 A씨는 지난달 15일 파주병원에 입원해 격리 치료를 받는 과정에서 병원을 탈출한 혐의를 받고 있다.

 

또 도주 과정에서 서울 서대문구의 한 교회 경비초소에 들어가 성경책 속에 있던 8만5000원과 점퍼를 훔친 혐의도 받는다.

 

경찰은 A씨에 대해 감염병 예방법 위반, 절도, 건조물 침입 등의 혐의를 적용해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다.

 

경찰 관계자는 "이미 피의자에 대한 혐의는 밝혀 놨고, 미리 발부 받은 체포영장을 집행한 것"이라며 "피의자 조사를 마친 후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A씨는 지난달 9일 오전 9시 30분부터 오후 2시까지 서울 성북구 사랑제일교회에서 예배를 본 뒤 감염돼 같은 달 15일 경기도의료원 파주병원에 입원했다.

 

그러나 18일 0시 18분쯤 A씨는 병원을 탈출, 버스를 타고 서울로 이동해 종로구의 커피숍에 들린 뒤 인근 종교시설에 몰래 들어가 10시간 넘게 머물렀다.

 

이후 오후 11시 10분쯤 종로에서 버스를 타고 신촌으로 이동, 24시간 운영하는 카페 찾은 A씨는 폐쇄회로(CC)TV 등을 통해 동선을 추적한 경찰에 붙잡혔다.
 

[ 경기신문 / 파주 = 고태현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