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8 (수)

  • 맑음동두천 12.3℃
  • 맑음강릉 12.4℃
  • 맑음서울 13.4℃
  • 맑음대전 12.8℃
  • 맑음대구 17.7℃
  • 맑음울산 16.6℃
  • 구름조금광주 14.7℃
  • 맑음부산 17.3℃
  • 구름많음고창 12.6℃
  • 구름조금제주 17.1℃
  • 맑음강화 12.5℃
  • 맑음보은 11.5℃
  • 구름조금금산 12.6℃
  • 구름조금강진군 14.1℃
  • 맑음경주시 12.3℃
  • 맑음거제 14.1℃
기상청 제공

“기부는 서로가 베푸는 것”…㈜엘름의 김장식 대표

 

“기부는 서로가 베푸는 것이다.”

 

안양시에 위치한 ㈜엘름은 고객에게 감동을 주는 자동차 시트 설계 회사다. ㈜엘름이 설계하는 자동차 시트는 대기업의 국내 및 해외 생산 차량에 탑재 될 정도로 우수한 품질과 뛰어난 기술력을 자랑한다.

 

㈜엘름의 김장식 대표는 “법인이 법률적으로 자연인은 아니지만, 인간의 인격처럼 기본적으로 갖춰야 할 자질을 올바르게 가지고 성장해야 한다고 생각한다”며 “기부 역시 기업 선순환 구조의 일부분이다”고 기부에 대한 소신을 밝혔다.

 

선한 마음을 가진 김 대표의 ㈜엘름은 ‘씀씀이가 바른기업 캠페인’에 참여해 지역사회의 어려운 위기가정에게 생계비, 주거비, 의료비, 교육비 등을 지원하고 있다.

 

김 대표의 기부는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과거 회사에서 정기적으로 장애인을 대상으로 봉사활동을 한 바 있다.

 

그는 시각장애인들과 산책하며 주변의 사물을 설명해 주고 대화를 나누던 기억을 회상했다.

 

김 대표는 이 경험을 통해 “‘그분들이 원하셔서 그렇게 된 건 아니지 않나, 나도 그렇게 될 수 있다’는 역지사지의 심정이 들었다”고 밝혔다.

 

이어 “경기가 어렵지만 우리 회사보다 더 어려운 사람들이 많다. 그분들을 위해 조금이라도 도움을 주고자 기부에 참여했다. 특히 아동과 청소년들의 교육비를 지원해 주고 싶다”며 “아이들의 미래를 담보할 수 있는 뒷받침이 있어야 희망을 품고 살아갈 수 있으리라 생각한다”고 말했다.

 

끝으로 김장식 대표는 기부에 대해 이렇게 말한다.

 

“기부는 서로 베푸는 것이다. 많이 가진 사람이 베푸는 은혜적인 성격이 아니라, 금액이 적다고 하더라도, 내가 없다고 하더라도 나누는 것. 도움이 필요한 사람들과 더불어 사는 것. 그것이 기부라고 생각한다.”

 

※ 적십자는 4중 감사시스템(국정감사, 감사원감사, 외부회계법인 및 내부감사)을 운영하고 있으며, 한국가이드스타에서 재무안정성, 효율성, 책무성 및 투명성 부분에 최고등급을 받은 기관이다. 적십자의 ‘씀씀이가 바른기업 캠페인’은 정기적인 나눔을 실천하고 경기도 내 취약계층지원을 통해 이웃에게 희망을 더 하고 나눔 문화를 선도해나가는 캠페인이다. 참여는 대한적십자사 경기도지사(☎031-230-1667)로 문의하면 된다.

 

[ 경기신문 = 박한솔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