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3 (금)

  • 맑음동두천 8.7℃
  • 맑음강릉 13.1℃
  • 맑음서울 8.2℃
  • 맑음대전 11.8℃
  • 맑음대구 11.8℃
  • 맑음울산 12.5℃
  • 구름조금광주 13.2℃
  • 맑음부산 13.1℃
  • 구름많음고창 12.5℃
  • 구름많음제주 15.2℃
  • 맑음강화 8.8℃
  • 맑음보은 10.5℃
  • 맑음금산 10.9℃
  • 구름많음강진군 13.5℃
  • 맑음경주시 11.6℃
  • 맑음거제 13.3℃
기상청 제공

추석 앞두고 발생한 광명 비닐하우스 불…5시간 만 ‘완진’(종합)

 

추석 연휴를 앞둔 지난 29일 오후 3시 34분쯤 광명시 노온사동의 비닐하우스에서 발생한 화재가 약 5시간만에 완진됐다.

 

이 불로 소화기로 자체진화 시도 중 부상을 입은 김모(46)씨가 안면부 등에 2도 화상을 입고 병원으로 이송됐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당국은 3시 52분 관할 소방서 인력 전체가 출동하는 대응 1단계를 발령하고, 인력 94명과 장비 41대를 투입해 진화에 나섰다.

 

신고 접수 1시간 45분여만인 오후 5시 21분 초진 완료 후 22분쯤 대응 1단계가 해제됐다.

 

소방당국은 비닐하우스에서 발화해 인근 공장 2동으로 연소 확대된 화재로 추정하고 있다.

 

 

이번 화재로 비닐하우스 15동, 컨테이너 5동이 소실됐으며, 불길을 잡기 위해 총인원 146명과 장비 50대가 투입돼 오후 8시 40분에 완진했다.

 

화재 당일 현장을 중심으로 검은 연기가 치솟자 광명시는 재난 문자를 통해 인근 주민들에게 안전사고에 유의할 것을 당부하기도 했다.

 

시민들은 추석 연휴를 앞두고 발생한 화재에 SNS 등 온라인상에서 걱정을 표하고 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 발생 원인과 재산 피해 규모를 조사하고 있다.

 

[ 경기신문 = 신연경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