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8 (수)

  • 구름조금동두천 14.8℃
  • 구름많음강릉 20.0℃
  • 구름조금서울 16.2℃
  • 박무대전 16.7℃
  • 연무대구 17.3℃
  • 구름많음울산 16.8℃
  • 흐림광주 18.3℃
  • 흐림부산 18.1℃
  • 구름많음고창 18.8℃
  • 흐림제주 18.9℃
  • 구름많음강화 15.2℃
  • 구름많음보은 15.3℃
  • 구름많음금산 14.4℃
  • 흐림강진군 18.7℃
  • 흐림경주시 17.6℃
  • 흐림거제 17.6℃
기상청 제공

'추석 특수' 누린 한우·삼겹살…소비자가격 고공행진

한우 가격 역대 최고 경신…삼겹살, 도매가 하락에도 강세

 

추석 명절 대목을 맞아 한우와 삼겹살 소비자가격이 고공행진 중이다.

 

1일 축산물품질평가원 축산유통정보에 따르면 지난달 29일 기준 한우 등심 1㎏ 소비자가격은 10만4천188원으로 지난달 8일 9만9천845원 이후 21일째 10만원대를 유지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집밥 수요가 늘고 지난 5월 긴급재난지원금이 지급되면서 한우 1㎏ 소비자가격은 6월 3일(10만29원) 관련 통계를 집계한 이래 처음으로 10만원을 돌파했다.

 

이후 10만원 선을 오르내리던 한우 소비자가격은 지난 8월 31일 9만7천411원까지 떨어졌으나 추석 명절을 앞두고 다시 오름세를 보이며 지난달 25일 역대 최고치인 10만4천894원을 기록했다.

 

지난달 28일 한우 등심 도매가격은 전날보다 1만1천700원 오른 ㎏당 8만6천541원으로 처음으로 8만원대에 올라섰고 다음 날에도 이 가격을 유지했다.

 

삼겹살 가격도 높은 수준을 유지하고 있다.

 

지난달 28일 삼겹살 1㎏ 소비자가격은 2만4천원으로 열흘 연속 오르며 8월 19일 2만4천229원 이후 한달여만에 가장 비싸졌다. 다음날인 지난달 29일에는 2만3천984원으로 소폭 내려갔다.

 

다만 돼지 1등급 도매가격(탕박)은 지난달 29일 4천235원으로 4월 10일 4천229원 이후 5개월여만에 가장 낮아지며 소비자가격과는 다른 양상을 보였다.

 

한우와 삼겹살 소비자가격이 상승곡선을 그리는 이유는 코로나19 장기화 속에서 집밥 수요가 여전히 높은 상황에서 추석을 앞두고 명절 음식이나 선물용 소비가 더해졌기 때문이다.

 

농림축산식품부는 지난달 5∼24일 판매된 추석 선물세트 중 축산물 매출액은 538억원으로 지난해보다 39.0% 증가했다고 밝혔다.

 

특히 20만원 초과 선물세트 중 축산물 판매액 증가율은 68.0%에 달했다.

 

하지만 하반기 들어 한육우 출하량이 늘고 코로나19로 인한 경기 침체가 심화할 경우 소·돼지고기 가격이 하락세를 보일 수 있다고 한국농촌경제연구원 농업관측본부는 예상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