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8 (수)

  • 맑음동두천 13.1℃
  • 맑음강릉 14.5℃
  • 맑음서울 14.4℃
  • 맑음대전 14.7℃
  • 맑음대구 18.3℃
  • 맑음울산 17.8℃
  • 맑음광주 16.2℃
  • 맑음부산 17.6℃
  • 맑음고창 13.6℃
  • 박무제주 17.5℃
  • 맑음강화 11.3℃
  • 맑음보은 13.6℃
  • 맑음금산 14.5℃
  • 맑음강진군 16.0℃
  • 맑음경주시 14.5℃
  • 구름많음거제 15.7℃
기상청 제공

歌皇 뜨자 시청률도 폭발…KBS 나훈아 콘서트 29%

부산에서는 40% 근접…모레 공연 뒷얘기 담은 다큐 예고

 

가황(歌皇)이 15년 만에 안방극장에 모습을 드러내자 국민이 높은 시청률로 화답했다.

 

1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추석 연휴 첫날이었던 전날 오후 8시 30분부터 11시까지 KBS 2TV가 방송한 '2020 한가위 대기획 대한민국 어게인 나훈아' 시청률은 29.0%로 집계됐다. KBS 2TV 주말드라마 정도를 제외하면 좀처럼 보기 어려운 수치다.

 

지역별로는 부산에서 38.0%로 가장 높았고 대구/구미에서 36.9%로 뒤를 이었다. 서울에서도 30.03%를 기록하며 총 3개 지역에서 30%대를 돌파했다. 이밖에 수도권에서는 27.2%, 광주에서는 22.4%, 대전에서는 27.2%였다.

 

또한 방송 당일 이른 오전부터 공연 후 심야까지 온·오프라인에서 콘서트가 화제였다.

 

나훈아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로 지친 국민을 위해 무보수로 15년 만에 TV에 출연했다. 지난 23일 1천명의 관객과 비대면 공연을 했고, 전날 그 현장이 방송됐다.

 

올해 일흔셋인 그는 2시간 반 동안 지친 기색 없이 최고의 컨디션을 바탕으로 다양한 레퍼토리를 보여주고 들려주며 시청자의 마음을 꽉 사로잡았다.

 

그는 고향·사랑·인생을 주제로 구성한 총 3부 분량의 공연에서 히트곡에 신곡을 더해 30여 곡을 불렀으며, 무대는 기승전결이 있는 스토리로 구성했다. 마지막은 공연 제목처럼 온 국민이 다시 힘을 내자는 응원으로 맺었다.

 

가황의 출연에 대기업 등에서 광고가 다수 붙었으나 공연 흐름을 고려한 듯 중간광고는 없었고, 다시보기 서비스도 제공되지 않았다.

 

KBS는 시청자들의 아쉬움을 달래기 위해 오는 3일 밤 10시 30분 나훈아와 제작진의 6개월간 공연 준비 과정을 담은 다큐멘터리 '대한민국 어게인 나훈아 스페셜-15년 만의 외출'을 방송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