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19 (화)

  • 구름조금동두천 -6.4℃
  • 맑음강릉 -0.3℃
  • 맑음서울 -4.1℃
  • 맑음대전 -2.6℃
  • 맑음대구 -0.3℃
  • 맑음울산 0.2℃
  • 맑음광주 -0.7℃
  • 맑음부산 1.9℃
  • 구름조금고창 -1.6℃
  • 맑음제주 5.4℃
  • 구름조금강화 -5.5℃
  • 구름조금보은 -3.7℃
  • 맑음금산 -2.2℃
  • 맑음강진군 1.5℃
  • 맑음경주시 0.3℃
  • 맑음거제 1.5℃
기상청 제공

연천 신병교육대 코로나19 집단 감염…육군 훈련병 55명 확진

 

연천군의 한 육군 신병교육대에서 수십명의 훈련병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감염된 것으로 확인됐다.

 

25일 연천군과 국방부 등에 따르면 이날 육군 5사단 소속 신병교육대에서 훈련병 55명이 코로나19에 집단 감염됐다.

 

이들은 최초 확진 판정을 받은 훈련병의 접촉자로 알려졌다. 군 당국은 현재 신교대 입소자 등 1000여 명을 대상으로 전수조사 진행 중이다. 

 

최근 A훈련병이 발열 등의 증상이 발현돼 검사한 결과 이날 양성으로 판정됐고, 군 당국은 전수조사를 통해 집단 감염 사실을 파악했다. 

 

지난 10일 신교대에 입소한 최초 확진자는 입영 당시 코로나19 검사에서 음성으로 판정을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군 당국은 신교대 확진자 55명을 격리하고 나머지 훈련병도 예방적 격리 중이다. 그러나 이직 전수검사가 결과가 다 나오지 않아 추가 확진 가능성이 높은 상태다.

 

군 관계자는 "현재 병력이동을 통제한 채 전수검사를 진행하고 있다"며 "정확한 감염경로도 확인하고 있다"고 밝혔다.

 

[ 경기신문 / 연천 = 고태현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