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8.04 (수)

  • 구름조금동두천 27.2℃
  • 구름조금강릉 31.7℃
  • 구름조금서울 28.9℃
  • 구름많음대전 30.5℃
  • 구름많음대구 31.2℃
  • 맑음울산 28.3℃
  • 구름많음광주 29.7℃
  • 구름조금부산 28.8℃
  • 흐림고창 28.6℃
  • 맑음제주 29.4℃
  • 구름많음강화 25.0℃
  • 구름조금보은 26.5℃
  • 구름조금금산 26.3℃
  • 구름조금강진군 27.4℃
  • 구름조금경주시 28.7℃
  • 구름조금거제 28.0℃
기상청 제공

경기도교육청, 사업 타당성 평가 위한 '성과감사'도입

경기도교육청이 교육정책과 사업 타당성을 평가하기 위해 성과감사를 도입한다.

 

경기도교육청 감사관실은 12일 ‘2021~2023 자체감사 기본계획’ 발표를 통해 이러한 내용을 밝혔다.

 

지난 2013년 이후 진행하지 않았던 성과감사를 도입함에 따라 정책의 정책의 타당성과 적절성을 평가하고, 정책에 대한 경제성, 효율성, 효과성 측정을 위한 감사기법도 개발 할 계획이다.

 

또 교육지원청의 감사기능이 강화된다. 교육자치 강화를 위해 본청 감사관 정원을 111명에서 54명으로 축소하고, 남은 인력은 지역교육지원청 감사팀으로 배치된다.

 

뿐만 아니라 ‘n번방’, ‘박사방’등으로 논란이 됐던 도교육청 내 디지털 성범죄와 관련해 직위해제 기준을 강화한다. 선생님들 간 혹은 학생들에게 위협이 감지되면 즉시 직위해제 된다.

 

공직사회 음주운전 예방 강화를 위해 북부청사 소속 TF팀도 꾸려진다.

 

비리 사태로 시작된 사립유치원 전수감사를 위해 조직된 공공감사단은 2월 말로 운영이 종료된다.

 

이홍영 도교육청 감사관은 “조직개편 발맞춰 감사관실은 정책적 기능과 예방적 조직으로 본청조직이 운영 될 듯 하다”며 “성과감사팀을 두고 정책중심으로 다양한 시도와 노력을 할 것”이라고 밝혔다.

 

[ 경기신문 = 박한솔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