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2 (화)

  • 구름많음동두천 5.7℃
  • 흐림강릉 2.7℃
  • 구름조금서울 6.2℃
  • 구름조금대전 6.5℃
  • 흐림대구 5.8℃
  • 흐림울산 3.7℃
  • 구름조금광주 8.1℃
  • 구름많음부산 7.5℃
  • 구름많음고창 5.7℃
  • 맑음제주 9.4℃
  • 맑음강화 5.6℃
  • 구름많음보은 4.6℃
  • 흐림금산 5.1℃
  • 맑음강진군 8.3℃
  • 구름많음경주시 3.5℃
  • 구름많음거제 9.0℃
기상청 제공

‘댓글조작 혐의’ 1타 강사 박광일 구속···대성마이맥, ‘조건 없는 환불’ 입장 밝혀(종합)

대성마이맥 "학습 차질 빚게 된 점 사과"

 

입시업체 대성마이맥이 자사 소속 박광일 강사가 경쟁 강사 비방 댓글을 단 혐의로 구속된 것과 관련해 사과하고 환불을 약속했다.

 

대성마이맥은 19일 “박광일 강사가 소속돼 있는 브랜드로서 2022학년도 수능을 준비하던 박광일 강사 수강생분들의 학습 차질을 빚게 된 점을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이어 박 강사의 구속으로 피해를 본 수험생들에게 보상 및 대책 방안으로 ‘조건 없는 환불’을 약속했다. 또 대성마이맥 19패스 구매회원 모두에게 ‘이감 모의고사 전 회차(10회분)’를 무료로 제공하기로 했다.

 

대성마이맥은 “최종 판결이 날 때까지 박 강사의 콘텐츠 제공을 잠정 중단하고 박 강사의 강좌·교재를 구매한 수강생에게 조건 없는 환불을 진행하겠다”며 “원활한 환불을 위해 사이트 내 환불 페이지를 마련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박 강사는 지난 18일 댓글 조작 혐의로 검찰에 구속됐다.

 

수원지법 성남지원 한성진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이날 업무방해 및 명예훼손 혐의를 받고 있는 박 강사에 대해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한 뒤 “증거를 인멸할 우려가 있다”며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박 강사가 운영한 댓글 조작 업체 전모 본부장 등 2명도 같은 혐의로 함께 구속됐다.

 

앞서 수원지검 성남지청은 지난 13일 박 강사 등 3명에 대해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이들은 지난 2017년 7월 댓글 조작 업체를 차리고 2년간 아이디 수백 개를 만들어 경쟁업체와 박 강사가 속한 대성마이맥 소속 다른 강사를 비방하는 댓글을 달아 온 혐의를 받고 있다.

 

경쟁 강사의 외모를 비하하거나 발음을 지적하는 등 인신공격성 내용도 댓글에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들은 수사기관 등의 IP 추적을 피하기 위해 필리핀에 가상사설망(VPN)을 둔 것으로 조사됐다.

 

[ 경기신문 = 김기현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