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9 (화)

  • 구름많음동두천 -1.7℃
  • 구름조금강릉 1.5℃
  • 맑음서울 2.5℃
  • 구름많음대전 3.4℃
  • 흐림대구 2.3℃
  • 흐림울산 4.0℃
  • 구름많음광주 5.5℃
  • 흐림부산 6.8℃
  • 구름많음고창 0.7℃
  • 흐림제주 9.8℃
  • 구름많음강화 -1.0℃
  • 구름많음보은 -0.2℃
  • 흐림금산 2.6℃
  • 구름많음강진군 3.8℃
  • 흐림경주시 0.3℃
  • 흐림거제 5.1℃
기상청 제공

이재명 경기도지사, 차기 대선주자 선호도 조사에서 또 다시 압도적 '1위'

 

차기 대선주자 선호도 조사에서 압도적 ‘1위’를 이어가고 있는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다른 대선주자들을 2배 이상 격차로 앞서는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다.

 

27일 뉴스1 의뢰로 여론조사기관인 엠브레인퍼블릭가 지난 25~26일 전국 만 18세 이상 남녀 1008명을 대상으로 ‘차기 대통령 감으로 누가 적합하다고 생각하느냐’는 질문에 이재명 지사가 28.7%로 가장 많았다.

 

이어 윤석열 검찰총장이 14.0%, 더민주 이낙연 당대표가 11.4%를 각각 기록했다.

 

이 지사는 지난해 연말과 새해 들어 실시된 각종 여론조사에서 대부분 1위를 차지한 것은 물론 시간이 흐를수록 2·3위와 격차를 벌리면서 '1강 2중'의 구도를 형성했다.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는 4.8%, 홍준표 무소속 의원 4.2%, 정세균 국무총리 1.7%, 유승민 전 국민의힘 의원과 심상정 정의당 의원, 오세훈 전 서울시장은 각 1.4%를 기록했으며, 추미애 전 법무부장관이 1.3%으로 나타났다.

 

지지후보가 없거나 잘 모르겠다는 27.9%를 기록했다.

 

이 지사는 전남도지사를 지낸 이 대표의 정치적 기반인 호남에서도 39.2% 대 29.4%로 크게 앞섰고, 윤 총장과의 대셜에서도 보수 야권 텃밭인 대구·경북(22.4% 대 19.4%)과 부산·울산(22.3% 대 21.9%)에서도 오차범위 내에서 앞섰다.

 

차기 대선 가상 양자대결에서는 이 지사 45.9% 대 윤 총장 30.6%로, 이 지사가 오차범위를 크게 뛰어넘었다.

 

이 대표와 윤 총장의 가상 양자대결에서는 이 대표 34.8%, 윤 총장 33.8%로 오차범위 내에서 팽팽한 접전을 벌였다.

 

'내일이 대선 투표일이라면 어느 쪽 후보에 투표할 것'인지 물어본 결과에서는 '여당 후보' 38.5%, '야당 후보' 32.9%로 여당 후보가 우세했다. '제3의 후보' 15.8% 순으로 나타났다.

 

반면 오는 4월 재보궐 선거의 의미로 어느 쪽에 공감하는지 물은 결과, '현 정부를 견제하기 위해 야당 후보가 많이 당선돼야 한다'는 응답이 51.0%로 절반을 넘었다. '현 정부를 지원하기 위해 여당 후보가 많이 당선돼야 한다'는 40.1%로 조사됐다.

 

이번 조사는 구조화된 설문지로 성·연령·지역별 할당 후 휴대전화 가상번호를 통한 전화면접조사(무선전화 100%)로 실시됐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3.1% 포인트(p)이고, 응답률은 18.2%다. 오차보정을 위해 지난 2020년 12월말 행정안정부 발표 주민등록 인구통계기준으로 인구비(성/연령/지역)에 따른 사후 가중치를 부여했다. 자세한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 경기신문 = 박건 기자 ]